금요일, 6월 21, 2024
Home뉴스국제 뉴스WHO "인구 절반, 기후변화에 매우 취약…노인 폭염사망↑"

WHO “인구 절반, 기후변화에 매우 취약…노인 폭염사망↑”

spot_img

안희 특파원 = 세계보건기구(WHO)가 가뭄과 홍수, 폭염 등 기후변화가 초래하는 악영향에 세계 인구 절반가량이 매우 취약한 상태라며 대책을 논의할 때 건강 문제를 우선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WHO는 27일(현지시간) 보도자료를 통해 “기후변화에 과감하게 대응하는 것이 인류의 건강에 막대한 이점이 있다는 것을 각국 지도자는 입증해야 한다”며 “기후변화 논의에서 건강 문제를 초점에 둘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이어 “인류의 절반인 35억명이 기후변화에 매우 취약한 지역에 살고 있다”고 지적했다. 수해와 이상고온, 기근 등이 빈발하면서도 이에 대처할 사회적 기반이 충분하지 않은 지역에 세계 인구의 절반이 거주한다는 것이다.

WHO는 “65세 이상 노인이 폭염과 관련해 사망한 사례는 지난 20년간 전 세계에서 70% 증가했다”며 “온난화를 제한하려는 극적이고 헌신적인 노력만이 우리가 지금 보고 있는 것보다 훨씬 나빠지는 미래를 예방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재생에너지를 통해 저소득국 의료시설에 전력을 충분히 공급해줘야 한다는 점도 현안으로 제시했다. WHO는 “10억명이 넘는 인구가 전력이 전혀 공급되지 않거나 전기 공급이 불안한 의료시설에서 진료받는다”고 짚었다.

WHO는 오는 30일 아랍에미리트(UAE)에서 열리는 제28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8)에서 기후변화 대응에 건강 문제를 우선시하고 지속 가능한 의료 시스템 구축할 것을 제안할 계획이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spot_img
coloradotimes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