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일, 12월 3, 2022
Home 오피니언 교육 칼럼 Boy Scouts & Girl Scouts

Boy Scouts & Girl Scouts

보이 스카우트와 걸 스카우트는 미국을 대표하는 청소년 클럽으로 야외 활동 클럽입니다.
세계 154 개국 2,800만 명이 참여하고 있는 세게 최대의 청소년 조직으 로 워싱턴 DC지역에만도 35개 디스 트릭에서 10만 명이 활동 중입니다. 보 이 스카우트는 7-18세 청소년이면 누구든지 가입에 제한이 없습니다. 5학 년 까지는 보이 스카우트 전 단계인 컵 스카우트 (cup scouts)에 가입하며 6학년부터 18세 까지는 보이 스카우트에 가입할 수 있습니다.


컵 스카우트는 비교적 가벼운 야외 활동과 재미 위주의 취미 활동으로, 보 이 스카우트는 좀더 체계적이고 실질적 지식을 습득하는데 역점을 둡니다. 보이 스카우트 활동은 대개 매주 주말에 모이며 캠핑이나 하이킹 등 다양 한 활동을 합니다. 대부대의 모든 운영이 부모님들의 자원 봉사로 이루어지 기 때문에 부모님의 적극적 참여가 필요 합니다.


최고의 영예인 이글(Eagle) 배지를 획득하는 학생은 전체의 3% 미만이며 이글(Eagle) 스카우트의 경우는 리더십이 인정되 대학 입시에서 좋은 리더 십으로 작용하고, 아이비리그 대학들에서 합격 또는 불합격의 입시 사정에 서도 많은 도움이 됩니다.
보이 & 걸 스카우트의 행동 철학은 정직하고 공명정대할 것, 타인 에게 친 절하고 사려 깊게 행동할 것, 용기 있고 내가 한 말과 행동에 책임을 질 것, 내 자신 과 타인을 존중할 것 등을 가르칩니다. 보이스카우트 운동은 학생들로 하여금 다양한 활동을 통해 리더십, 협동심, 책임감을 기르게 하며 자연 스럽게 사회에 적응하도록 도와줍니다.


보이 스카우트 하나에도 학생들이 배워야 할 모든 덕목이 들어 있으며 여 름 방학 때 대자연을 누비는 모험 캠프(Adventure camp)야 말로 보이 스 카우트의 진수라고 합니다. 보이 스카우트는 야외 활동만하는 게 아니고 평소에는 매주 모여 독서를 비롯하여 다양한 취미 활동을 공유하고 친교를 다집니다. 음악, 스포츠, 동 전, 우표 수집, 컴퓨터 게임 등 무엇이든 프로그램의 대상이 됩니다.
보이 스카우트의 장점은 이처럼 다양한 분야에서 자신의 잠재력들을 발 견하는데 있으며 개발된 개인의 기록은 본부에 보고 되어 수상 대상이 되 기도 합니다.
미국 사람들은 한국의 태권도에서 남을 존중하고 배려하며 예의 바른 규 범들이 보이 스카우트 정신과 닮은 점이 많다고 말합니다.
*웹사이트: www.scouting.org

여학생들만의 걸 스카우트는 세계 145개국 1,000만 회원이 활동하고 있 습니다.
5-17세 나이의 여학생이면 인종, 문화, 종교를 초월해 가입할 수 있습니다. 걸 스카우트는1912년 조지아 주 사바나에서 줄리엣 고든 로우에 의해 설 립 되었습니다.


고든 루우는 당시 집 안에 갇혀 있던 여성들에게 열린 공간으로부터 나와 사회에 공헌할 수 있는 기회를 주고자 이 운동을 시작했다고 합니다.
현재 미국의 걸스카우트 회원은 370만 명으로 설립 이래 지금까지 5,000 만 명이 유년시절을 걸스카우트와 함께 보냈고 수 많은 여성 지도자들이 배출되었습니다.


연령에 따라 데이지(5-6세), 브라우니 (6-8세), 주니어(8-11세), 카넷(11- 14세), 시니어(14-17세) 등 5단계로 나누어 프로그램에 참가합니다.
걸 스카우트는 보이 스카우트와 마찬가지로 필드 트립, 스포츠, 사회봉사, 문화 교류, 환경보존 활동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경험을 쌓고 우정을 나누 며 사회를 배웁니다.


*웹사이트: www girlscouts.org
*이메일: ccb.first @ yahoo.com

유재정 원장http://www.girlscouts.org
• ‘미국대학 입시의 모든것’ (2018)저자 • 미국교육 칼럼리스트, SAT 입시지도 20년 • St. Mark’s School, ESL 위탁교육 • (전) CCB 학원장 • (전) First Academy 학원장 • (전) 한인학교 SAT Director • (현)Christian Academy Director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블록체인으로 뭘 하겠다는건가”…노벨 경제학상 수상자의 질문

폴 크루그먼 교수 NYT 칼럼…"좋은 개념이지만 실제 효용성 의문" 세계적인 경제학자 폴 크루그먼 뉴욕시립대 교수가 가상화폐의 핵심기술인 블록체인의...

WHO “세계인 90%, 코로나19에 일정수준 면역”

"비상사태 종료 가깝지만 새 변이 우려에 '아직'"지난주 8천500명 사망…국가간 방역격차 줄여야 퇴치 세계인구의 90% 이상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LA 코로나 감염 8월 이후 최고…실내 마스크 의무화 가능성

미국에서 가장 인구가 많은 카운티인 로스앤젤레스(LA) 카운티에서 겨울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하고 있다. ABC 방송은 2일 LA 카운티의 일평균...

[월드컵] ‘알라이얀의 기적’ 한국, 포르투갈 꺾고 12년 만의 16강

선제골 내준 뒤 김영권 동점골 이어 후반 추가시간 황희찬 결승골로 2-1 극적 역전승1승 1무 1패로 우루과이와 승점·골득실 차까지 같지만 다득점 앞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