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 3월 3, 2024
Home 뉴스 콜로라도 뉴스 9월 중순 단풍 시즌 앞당길 전망...아스펜 첫눈 내려

9월 중순 단풍 시즌 앞당길 전망…아스펜 첫눈 내려

29일 토요일 콜로라도의 많은 지역에 비를 내린 가운데, 아스펜 스노우 마스 인근 산 정상에 첫눈이 내렸다. 일교차가 커지고 온도가 내려감에 따라 단풍철이 바로 앞으로 다가왔음을 알리고 있다.

콜로라도의 평균 단풍철은 9월 중순부터 10월 중순까지이다. 단풍은 스팀보트 스프링스 북쪽 지역부터 남쪽으로 점차 내려오며 물들기 시작한다. 하지만 올해는 남부지역의 극심한 가뭄으로 남쪽 지역은 단풍이 평소보다 일주일 정도 일찍 시작될 수 있다.

Peak times for fall foliage in Colorado from the COLORADO TIMES Weather Team

단풍은 기온이 화씨 41도(섭씨 5도) 이하로 떨어지면 잎이 활동을 멈추고 엽록소가 파괴되어 자가 분해가 진행된다. 이때 녹색이 사라지고 노란색(크산토필) 또는 붉은색(카로틴) 색소가 나타나면서 물들게 된다. 가을에 비가 적게 내려 가뭄이 심해지고 기온이 갑자기 떨어지면 단풍색은 점차 선명해지기 시작한다.

팬더믹 기간에 겹쳐 올해 특히 가뭄과 무더운 날씨로 몸살을 알았던 콜로라도에서 멋진 단풍을 보며 답답한 일상에서 벗어나 가을의 장관을 느끼길 기대해 본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학비면제’ 통큰 쾌척에 美의대생들 감격…”인생 바뀌었다”

재학생 1천명 혜택…"빚더미 걱정 없어" "열정 가진 일 하겠다"입학생 다양화·의술 지역환원·현지출신 의사육성 기대감 미국 뉴욕에 있는 알베르트 아인슈타인 의대에...

美 ‘냉동배아=태아’ 판결 역풍에 주의회 수습책 통과

앨라배마 상하원 '시험관 아기' 보호 법안 가결 미국 앨라배마주에서 체외 인공수정(IVF·시험관 아기)을 위해 만들어진 냉동 배아(수정란)를 '태아'로 인정한 주법원...

美 대형 약국 체인 2곳 ‘먹는 낙태약’ 이달부터 판매 개시

바이든, '낙태약 접근성 보장 이정표' 환영  미 일간 뉴욕타임스(NYT)와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미국 양대 약국 체인 업체인 CVS와 월그린스는...

[포토타운] 그랜비 호수(Lake Granby)… 얼음 낚시 즐기기

그랜비 호수는 그랜비 타운에서 5마일 떨어진 곳에 위치한 콜로라도 강에 위치해 있다. 이 호수는 최대 깊이 221피트에 이르는 면적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