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 6월 20, 2024
Home뉴스연예 뉴스74살 에어로스미스 보컬, 49년 전 미성년자 성폭행 혐의 피소

74살 에어로스미스 보컬, 49년 전 미성년자 성폭행 혐의 피소

spot_img

전설의 록그룹 에어로스미스의 보컬인 스티븐 타일러(74)가 49년 전 미성년자를 성폭행한 혐의로 고소를 당했다.

30일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롤링스톤 등에 따르면 원고 줄리아 홀컴은 캘리포니아주 법원에 성범죄 혐의로 타일러를 고소했다.

홀컴은 고소장에서 16살 때인 1973년 당시 오리건주에서 열린 에어로스미스 콘서트에서 25살의 타일러를 만났고 이후 3년 동안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그는 “(유명 가수의) 권력과 명성, 재정적 능력에 저항할 수가 없었다”며 “(타일러는) 낭만적인 연애 관계라고 믿게끔 강요했다”고 말했다.

전설의 로커 스티븐 타일러는 1970년 데뷔해 1억5천만 장 넘는 앨범 판매고를 올린 에어로스미스를 이끌어왔고, 그의 딸은 할리우드 여배우 리브 타일러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spot_img
coloradotimes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