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일, 2월 4, 2023
Home 뉴스 연예 뉴스 74살 에어로스미스 보컬, 49년 전 미성년자 성폭행 혐의 피소

74살 에어로스미스 보컬, 49년 전 미성년자 성폭행 혐의 피소

전설의 록그룹 에어로스미스의 보컬인 스티븐 타일러(74)가 49년 전 미성년자를 성폭행한 혐의로 고소를 당했다.

30일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롤링스톤 등에 따르면 원고 줄리아 홀컴은 캘리포니아주 법원에 성범죄 혐의로 타일러를 고소했다.

홀컴은 고소장에서 16살 때인 1973년 당시 오리건주에서 열린 에어로스미스 콘서트에서 25살의 타일러를 만났고 이후 3년 동안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그는 “(유명 가수의) 권력과 명성, 재정적 능력에 저항할 수가 없었다”며 “(타일러는) 낭만적인 연애 관계라고 믿게끔 강요했다”고 말했다.

전설의 로커 스티븐 타일러는 1970년 데뷔해 1억5천만 장 넘는 앨범 판매고를 올린 에어로스미스를 이끌어왔고, 그의 딸은 할리우드 여배우 리브 타일러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美잡지 맨스저널 ‘중년 근육 유지법’ 쓴 기자의 정체는 AI

AI 스타트업과 챗GPT 기술로 과거 기사 활용해 새 콘텐츠 생산 미국의 유명 출판사가 인공지능(AI)으로 작성한 기사를 잡지에 활용했다고 공개했다.

일자리 52만개 늘고 54년만에 최저 실업률…뜨거운 美 노동시장

고용지표, 시장전망 훨씬 초과…'연준이 금리 더 올릴라' 뉴욕증시 후퇴 미국의 노동시장이 새해 들어 더욱 뜨거워진 것으로 나타났다.

美, 이번엔 신용카드 연체료 인하 압박…高물가 고통 완화

TV·인터넷 조기 해지 수수료도 대상…출마선언 앞둔 바이든 직접 언급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가 신용카드 연체 수수료 등 과도한 소비자...

美연준, 기준금리 0.25%p 인상…속도 조절에도 당분간 긴축 유지

금리 4.50~4.75%로 상향, 2007년 이후 최고…한미 금리역전 1.25%p파월 "인플레 하향 확신에 증거 더 필요"…작년 전망 넘는 금리인상 가능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