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 4월 21, 2024
Home뉴스콜로라도 뉴스2022년 11월 8일 콜로라도 주민투표 결과

2022년 11월 8일 콜로라도 주민투표 결과

spot_img

◈ 콜로라도 수정안 D – 찬성

2022년 기준으로 콜로라도에는 22개의 사법 지구가 있고 18 사법 지구는 아라파호, 더글라스, 앨버트, 링컨 카운티로 구성되었다. 하지만 50년 동안 이 지역의 인구는 계속 증가해 새로운 사법 지구를 구성하고 적절히 판사를 배치하기 위해 주민투표에 부쳐졌다.

수정안 D는 2024년 11월 30일까지 주지사가 새로 신설된 23구역 사법부에서 일할 18구역 사법부의 판사를 지명하도록 요구한다. 또한 해당 판사는 2025년 1월 7일까지 새로 구획된 23구역에 거주해야 한다.

◈ 콜로라도 수정안 E – 찬성

수정안 E는 군 복무로 배우자를 잃은 주택 소유자가 지불하는 재산세를 줄이기 위한 주민투표이다. 미군에서 복무 중 사망한 군인과 복무 관련 부상 또는 질병으로 사망한 재향 군인에게 모두에게 적용된다.해당 주택 소유자의 경우 주택 가치의 처음 20만 불의 50%가 세금에서 면제된다. 만약 50만 불의 주택의 소유자는 연간 약 $630을 절약할 수 있다. 투표안 찬성으로 인해 면제 자격이 없던 약 490명의 콜로라도 군인 배우자에게 혜택이 주어진다.

◈ 콜로라도 수정안 F – 반대

빙고 또는 복권과 같은 게임 활동을 운영하는 자선 단체가 관리자 및 운영자에게 임금을 지불할 수 있도록 하는 콜로라도 헌법 수정안. 

◈ 콜로라도 발의안 121 – 찬성

주 소득세율을 4.55%에서 4.40%로 낮추는 안건이 통과됐다. 하지만 수십 년 동안 콜로라도주 정부는 일해서 받는 소득세는 누진제를 띠며 더 많이 번 사람이 더 많이 냈다. 하지만 1987년에 주 정부가 소득에 관계없이 모든 사람에게 균일한 5%의 소득세를 부과하도록 전환하면서 균일 소득세로 전환했다. 이후 꾸준히 세율은 낮아졌고, 올해 다시 주 소득세를 4.4%로 인하하는 법안이 찬성표를 받았다. 하지만 일각에서는 임금은 조금 더 받지만, 콜로라도 주 수입원이 적어짐에 따라 교육 및 도로 등 중요한 자금 지원이 줄어들 것을 우려하고 있다.

◈ 콜로라도 발의안 122 – 경합 중

콜로라도 유권자들이 주에서 오락용 마리화나를 합법화하기 위한 투표 법안을 통과시킨 지 10년이 되었다. 발의안 122는 유권자들에게 주 전역에 치유 센터를 설립하는 것을 허용할 것인지 묻고 있다. 또한 21세 이상의 성인에게 특정 환각 식물과 곰팡이 균류를 자연 의약품으로 정의해 합법화한다.

◈ 콜로라도 발의안 123 – 경합 중

2007년부터 2010년까지 경기 침체기에 주택 건설이 줄어들었다. 현재 주택 건설을 늘렸지만, 인구 증가를 감당하기는 어려운 상황이다. 이를 위해 발의안 123은 매년 주 소득세의 0.1%를 저렴한 주택 관련 프로그램에 사용하게 된다.

◈ 콜로라도 발의안 124 – 반대

유권자들에게 주류 소매점이 주 및 지방 정부에 추가로 소매점을 열 수 있는 권한을 신청할 수 있도록 허용하는 법안이다.

◈ 콜로라도 발의안 125 – 경합 중

발의안 125는 유권자에게 맥주 소매 면허를 맥주 및 와인 소매 면허로 자동 전환하여 식료품점과 편의점에서 와인 판매를 허용할 것인지 묻는 법안이다. 수요일 현재 반대 50.2%로 조금은 앞서고 있지만 안심할 수 없는 상황이다. 법안이 통과되면 리커스토어 소유주가 많은 한인 경제에 타격이 불가피하다.

◈ 콜로라도 발의안 126 – 경합 중

소매업체가 주류 판매의 제삼자 배달을 제공할 수 있도록 허용하고, 현재 정책을 영구적으로 적용하여 레스토랑과 바에서 주류를 가져갈 수 있도록 허용하는 법안이다. 식당과 식료품점과 같은 일부 소매업체는 법안을 지지하지만 많은 주류 판매점은 이것이 수익에 해를 끼칠 것이라고 반대하고 있다. 수요일 현재 반대 52.7%로 경합 중이다.

◈ 콜로라도 발의안 FF – 찬성

소득 30만 불 이상인 사람들에 대한 세금을 인상하고 수익금으로 학교 무료 급식 프로그램을 마련하는 안이다. 법안이 통과되어 2023~2024학년도에는 소득과 관계없이 모든 공립학교 학생들에게 무료 아침과 점심을 제공할 수 있게 된다.

◈ 콜로라도 발의안 GG – 찬성

유권자들의 투표용지에서 더 많은 정보를 표시해 결정을 도울 수 있도록 한다. 법안이 통과되어 8개의 소득 범주에 따라 미치는 영향 정보를 앞으로 표시하게 됐다.

<11월 9일 오전 11시 기준>

spot_img
spot_img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