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5월 24, 2024
Home뉴스국제 뉴스현대차그룹 21개 차종, 美보험단체 충돌평가 '최고 안전한 차'

현대차그룹 21개 차종, 美보험단체 충돌평가 ‘최고 안전한 차’

spot_img

현대차·기아 8개씩, 제네시스 5개…제네시스는 모두 최고등급 선정

글로벌 완성차그룹 중 최다…”높은 안전성 재차 입증”

(서울=연합뉴스) 박성민 기자 = 현대차그룹이 생산·판매하는 21개 차종이 미국의 보험단체가 선정하는 충돌 평가에서 안전성을 인정받았다.

현대차그룹은 미국 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IIHS·Insurance Institute for Highway Safety)가 24일 발표한 충돌평가에서 11개 차종이 최고 등급인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TSP+·Top Safety Pick+) 등급에, 10개 차종이 ‘톱 세이프티 픽'(TSP) 등급에 각각 선정됐다고 밝혔다.

브랜드별로 보면 현대차[005380]와 기아가 8개씩이고, 제네시스가 5개다. 21개 차종이 TSP 등급 이상에 선정된 것은 글로벌 완성차 그룹 가운데 가장 많은 것이다.

TSP+ 등급의 경우 투싼, 싼타페, 팰리세이드, 넥쏘(이상 현대차), K5, 스팅어(이상 기아), G70, G80, G90, GV70, GV80(이상 제네시스) 등이다. 제네시스의 경우 미국에서 판매하는 모든 차종이 최고 등급에 선정됐다.

TSP 등급에는 아반떼(현지명 엘란트라), 쏘나타, 베뉴, 싼타크루즈(이상 현대차), 쏘울, 셀토스, 스포티지, 쏘렌토, 텔루라이드, 카니발(이상 기아) 등이 올랐다.

IIHS는 1959년 설립된 비영리단체로, 매년 미국 자동차 시장에 출시된 차량의 충돌 안정 성능과 충돌 예방 성능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결과를 발표한다.

최고 안전성을 보인 차량에 TSP+ 등급을, 양호한 수준인 차량에 TSP 등급을 부여한다.

올해는 TSP+ 65개 차종, TSP 36개 차종 등 총 101개 차종이 선정됐다.

TSP 등급을 받으려면 운전석 스몰 오버랩 (driver-side small overlap front), 조수석 스몰 오버랩(passenger-side small overlap front), 전면 충돌(moderate overlap front), 측면 충돌(side), 지붕 강성(roof strength), 머리 지지대(head restraint) 등 6개 충돌 안전 항목 평가에서 모두 최고인 ‘훌륭함'(good)을 받아야 한다.

또 전방 충돌방지시스템 테스트(차량과 차량, 차량과 보행자)에서 ‘우수'(advanced) 이상을, 전조등 평가에서 ‘양호'(acceptable) 이상을 획득해야 한다.

TSP+ 등급은 여기에 더해 전조등 평가에서 ‘양호’ 이상을 전 트림의 기본 사양으로 갖춰야 한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이번 IIHS 충돌 평가를 통해 현대차와 기아, 제네시스의 높은 안전성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며 “앞으로도 고객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하는데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spot_img
coloradotimes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