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일, 6월 28, 2022
Home Visit 콜로라도 행잉 레이크 산책로 6월 25일 개통

행잉 레이크 산책로 6월 25일 개통

글랜우드 스프링스 행인 레이크(Hanging Lake) 관리소는 호수로 가는 트레일을 6월 25일부터 다시 개통할 것이라고 보도자료를 통해 알려왔다. 행인 레이크는 홍수와 산불로 인해 작년 늦여름 트레일을 완전히 폐쇄한 바 있다.

많은 사람이 콜로라도에서 꼭 가야 할 버킷리스트로 뽑는 곳 중 하나인 행인 레이크에 방문을 위해서는 온라인 예약이 필요하다. 예약은 웹사이트(www.visitglenwood.com)를 통해 5월 23일 오전 10시부터 가능하며, 입장 퍼밋은 1인당 12달러이다.

주차장에서 호수까지 잇는 1.9km(1.2마일)의 트레일은 가파르고 험하며, 곳곳에 바위가 많지만, 많은 사람들은 아름다운 호수와 폭포를 보기위해 힘든 코스도 마다하지 않는다. 1마일이 조금 넘는 트레일은 1,200피트(366m)를 올라야 해 어린아이들과 노인에게는 다소 힘든 코스로 알려져 있다.

차를 타고 I-70 동쪽 방면으로 여행하는 경우 행인 레이크(Hanging Lake) 125번 출구로 나가면 되지만 70번 서쪽 방면으로 갈 때는 그리즐리 크릭(Grizzly Creek) 121번 출구로 나가 다시  I-70을 타고 동쪽방면으로 돌아 125번 출구로 나가면 주차장에 도달할 수 있다. 덴버에서는 차로 2시간 50분(160마일)가량 소요된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美, 10명 중 6명 “하루 벌어 하루 산다”…고소득자도 마찬가지

연봉 3억원 넘는 고소득 미국인도 30%는 "월급 다 쓴다" (뉴욕=연합뉴스) 40년 만의 최악 인플레이션 속에 미국인 10명 중...

뉴욕시, 외국인 투표권 부여 계획 무산…주 대법원 ‘위헌’ 결정

뉴욕시 조례 무효화…"시민권자에만 투표권 준 헌법과 상충" (뉴욕=연합뉴스) 미국 뉴욕시에 합법적으로 체류하는 80만 명의 외국인에게 지방 선거 투표권을...

백악관, 2년여 만에 내달 19일부터 일반인 경내 관람 정상화

(워싱턴=연합뉴스) 미국 백악관이 다음 달 19일부터 일반인의 경내 관람을 완전 정상화한다고 27일 밝혔다. 관람은 매주 화~토요일 오전 8시부터 낮...

美 캘리포니아주, 최대 135만원 인플레 구제 수당 지급

경유세 부과 1년 유예 등 21조8천억원 고물가 대책 추진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미국 캘리포니아주가 기름값 상승 등 고물가에 대응하기 위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