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7월 12, 2024
Home뉴스한인 뉴스한인 여성, 텍사스대 오스틴캠퍼스 경찰국장 취임

한인 여성, 텍사스대 오스틴캠퍼스 경찰국장 취임

spot_img

한인 여성이 미국 텍사스대 오스틴캠퍼스 경찰국(UTPD) 국장(Chief)에 올랐다.

한인 방송 라디오코리아와 UTPD 홈페이지, UT뉴스 등에 따르면 24년 경찰 경력의 이브 스티븐스(Eve Stephens)는 지난 5일 6번째 UTPD 국장 겸 캠퍼스 보안 부총장에 취임했다.

특히 스티븐스는 텍사스 주에서 최초의 아시안이자 여성 국장으로 기록됐다.

그는 100명 이상의 UTPD 경찰과 함께 텍사스대 오스틴캠퍼스 내 학생과 교직원, 방문자 등 7만5천여 명의 안전을 책임진다.

그는 지난해 4월 암 투병으로 사망한 데이비드 카터 국장의 후임이다.

스티븐스 국장은 취임식에서 “그동안 배우고 경험한 모든 지식과 네트워크를 동원해 안전한 캠퍼스를 만드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샘휴스턴 주립대에서 범죄학과 스페인어를 전공한 그는 연방수사국(FBI) 아카데미를 졸업했고, 버지니아대에서 공공안전 부문 석사학위를 취득했다.

1999년 이스트 오스틴에서 순찰 경찰로 업무를 시작했고, 아동학대, 금융 범죄 등의 부서를 두루 거쳤으며 2019년 오스틴 경찰국(APD)에서 330여 명의 생도들을 훈련하는 교관이자 커맨더(commander)로 활동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spot_img
coloradotimes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