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 5월 26, 2024
Home뉴스미국 뉴스프런티어·스피릿항공 합병…미국 5위 항공사로 재탄생

프런티어·스피릿항공 합병…미국 5위 항공사로 재탄생

spot_img

미 양대 저비용항공사 합쳐…바이든정부 반대할 가능성도

(연합뉴스) 미국의 양대 저비용항공사(LCC)인 프런티어항공과 스피릿항공은 7일 양사가 합병에 동의했다고 밝혔다.

CNBC방송과 뉴욕타임스(NYT)에 따르면 합병 회사는 시장점유율 기준으로 미국 5위 항공사가 된다. 이번 거래 규모는 총 66억달러(약 7조9천억원)로 프런티어항공 측이 합병 회사의 지분 51.5%를 갖는다.

두 회사는 현재 미국, 카리브해, 중남미에서 하루 1천여 편을 운항 중이며, 대부분은 미 국내선이다. 합병을 통해 오는 2026년까지 1만 명을 추가로 직접 고용하는 것은 물론 협력사들을 통해 수천 명의 고용 창출 효과도 기대한다고 양사는 밝혔다.

합병 회사의 이사회를 이끌 윌리엄 프랭키 프런티어항공 이사회 의장은 “소비자들을 위해 미국에서 가장 경쟁력 있는 초저가 항공사를 탄생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새 회사의 브랜드명과 최고경영자(CEO), 본사 소재지 등의 구체적인 내용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 합병 작업은 올해 하반기에 마무리될 예정이다.

그러나 이번 합병은 조 바이든 행정부의 반대에 직면할 가능성도 있다고 NYT는 분석했다. 바이든 행정부는 경쟁을 약화하고 가격을 올릴 수 있다는 이유로 주요 기업들의 합병에 반대하는 반독점 소송을 잇따라 내고 있다.

실제로 미 법무부는 지난해 가을 아메리칸항공과 제트블루항공의 국내선 제휴에 제동을 거는 소송을 제기한 바 있다.

spot_img
coloradotimes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