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일, 11월 29, 2022
Home 뉴스 스포츠 파울 타구에 맞아 머리 꿰맨 MLB 리포터…"무사히 회복"

파울 타구에 맞아 머리 꿰맨 MLB 리포터…”무사히 회복”

(연합뉴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경기 중 머리에 강습타구를 맞고 쓰러진 방송 리포터가 무사히 회복했다고 AP통신이 20일 전했다.

AP에 따르면 미국 AT&T 스포츠넷의 켈시 윙거트(30) 리포터는 지난 17일 미국 콜로라도주 덴버 쿠어스 필드에서 열린 MLB 콜로라도 로키스와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경기 9회초에 파울 타구를 맞았다.

1루 더그아웃 인근 사진 기자석에서 대기하고 있던 윙거트 리포터는 샌프란시스코의 외야수 오스틴 슬레이터가 친 시속 153㎞의 강습 타구를 피하지 못하고 쓰러졌다.

경기는 잠시 중단됐고, 윙거트 리포터는 인근 병원에서 이송돼 5시간에 걸쳐 정밀 검진과 치료를 받았다.

이 리포터는 19일 자신의 소셜미디어를 통해 이마를 꿰맨 모습을 소개하며 “구단의 신속한 대처와 도움으로 무사히 회복했다”고 전했다.

윙거트 리포터가 파울 타구에 맞아 병원으로 이송된 건 처음이 아니다.

AP는 “윙거트 리포터는 2018년 타구에 맞아 오른쪽 안와골절상을 입었다”고 소개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세계 최대 하와이 활화산 38년 만에 분화…정상부 용암 분출

마우나 로아 화산 분화에 경보 발령…용암 흐름 변경 가능성 경고화산재 주의보 내리고 대피소 설치…"마을 위협하는 상황은 아냐" 세계...

美출판사 올해의 단어로 ‘가스라이팅’…그런데 의미가 변했네

'타인의 심리 지배'→'타인을 속이는 행위'로 의미 확장 '가스라이팅(gaslighting)'이 미국의 유명 사전출판사 미리엄웹스터가 꼽은 2022년의 단어로 선정됐다.

[월드컵] ‘조규성 2골 새역사에도’ 한국, 가나에 석패…’16강행 빨간불’

가나 쿠두스에게 결승골 포함한 2골 내주고 2-3으로 무릎…조별리그 1무 1패조규성은 한국 선수 최초 월드컵 본선 '한 경기 멀티골' 기록12월 3일 포르투갈과...

[월드컵] 벤투호도 징크스에 눈물…68년간 조별리그 2차전 11경기 무승

11경기서 4무 7패…'2경기 연속 무실점' 꿈도 무산 벤투호도 한국 축구의 '한계' 중 하나였던 월드컵 조별리그 2차전 무승 징크스를 깨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