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일, 5월 28, 2024
Home뉴스미국 뉴스테슬라, 두 달 만에 '팔백슬라' 회복…실적 효과에 10% 급등

테슬라, 두 달 만에 ‘팔백슬라’ 회복…실적 효과에 10% 급등

spot_img

(연합뉴스) 미국 전기자동차 업체 테슬라가 21일 10% 가까이 급등하며 두 달여 만에 ‘팔백슬라'(주가 800달러) 고지를 회복했다.

테슬라는 이날 미국 뉴욕 증시에서 전날보다 9.78% 오른 815.12달러에 장을 마쳤다.

테슬라 주가가 800달러를 돌파한 것은 5월 10일 이후 처음이다.

이날 급등은 2분기 실적 효과에 따른 것이었다.

테슬라는 전날 2분기 보고서를 통해 순이익이 작년 동기보다 2배 증가한 22억6천만 달러(2조9천700억 원)를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조정 주당순이익은 2.27달러로, 월가 예상치(1.81달러)를 웃돌았다.

경제 매체 CNBC 방송은 “애널리스트들이 우려했던 것보다 더 나은 2분기 실적을 발표하면서 테슬라 주가가 급등했다”고 보도했다.

로이터 통신도 “테슬라가 2분기에 전기차 가격을 인상하면서 생산 차질 문제를 상쇄했다”며 “예상보다 강한 분기 실적에 힘입어 주가가 상승했다”고 전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spot_img
coloradotimes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