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 3월 30, 2023
Home 뉴스 콜로라도 통합 한국학교 소속 영옥 리치 교사, 한국외국어대학교 주최 ‘인문학 작품 공모전’...

콜로라도 통합 한국학교 소속 영옥 리치 교사, 한국외국어대학교 주최 ‘인문학 작품 공모전’ 최우수상 수상

콜로라도 통합 한국학교(교장 장문선) 소속 영옥 리치 교사가 한국 외국어 대학교에서 주최하는 ‘인문학 작품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받았다.
한국연구재단이 주최하고 한국외국어대학교 국제지역연구센터 HK+ 국가전략사업단이 추진한 이번 공모전은 ‘코로나 시대, 인문학의 길-함께, 새롭게, 깊게’라는 주제로 UCC 와 글짓기, 시화전 3 개 부문에 대한 작품을 모집했다.
영옥 리치 교사는 1800 년대 중후반을 살았던 영국 시인 크리스티나 로제티의 ‘에코’라는 영문시를 번역했고, 지인인 조미진 씨의 사진을 배경으로 작품을 출품했다.


리치 교사는 “딸을 한국학교에 보내면서 콜로라도 통합 한국학교에서 우연히 교사로 일을 하게 됐습니다. 지난해 주제 학습은 ‘시’ 였고, 덕분에 교실에서 아이들과 함께 많은 시를 접하게 됐습니다. 수업 중에 소개된 시와 동요를 배우고 한 학기 내내 자신의 시를 만들고 시화로 꾸미고 많은 사람 앞에서 읽던 아이들의 모습을 지켜볼 수 있었습니다. 그리곤 생각나던 영시들. 몇 년 전, 지역 합창단을 위해 시 번역을 도와 드리면서 받은 감동을 기억해 냈었죠. 영어로 쓰인 시들의 감동을 한글로 잘 전달해 보고 싶은 욕심이 생기더라고요. 읽을 때마다 다르게 다가오는 감동들. 그 시들 중 ‘에코’를 이번 공모전에 출품했습니다. 언제 끝날지 모르는 이 힘든 시간을 지나가면서 혹, 이 ‘에코’라는 시가 잔잔한 위로가 됐으면 합니다.”라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한편, ‘제 15 회 인문주간’ 행사의 일환으로 열린 이번 공모전의 시상식은 29 일 한국외국어대학교에서 진행된다.

수‘인문학 작품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받은 작품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이 2006 년부터 주최하는 ‘인문주간’은 시민들이 인문학을 가까이 접할 기회를 제공하고, 그 가치를 생각해보는 시간을 선사하는 인문학 축제로, 매년 10 월 마지막 주에 지역단체나 대학 등 여러 기관에서 진행되고 있다.
올해는 전국 27 개 기관에서 인문학과 관련된 토론회와 강연, 대담, 전시, 공연 등이 10 월 26 일(월)부터 11 월 1 일(일)까지 온라인과 오프라인 프로그램으로 병행돼 개최되고 있다.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노우회 재단, 오로라 국제자매도시에 4천불 장학금 전달

지난 3월 24일 금요일 오전 10시 30분, 오로라 시 마이크 코프만 시장실에서 노우회 재단(회장 박준서, KSCA Foundation)의 장학금 전달식이 있었다.

온하바나 스트리트와 오로라 시스터시티 케이타운, YELP와 협력해 M마트 ‘한국음식 체험 이벤트’ 성료

지난 22일 M마트(대표 이주봉)에서 특별한 이벤트가 열렸다. 온 하바나 스트리트와 오로라 시스터시티 케이타운은 중소기업의 달을 기념으로 온라인 비즈니스...

콜로라도 체육회, 미주체전 준비상황 보고

콜로라도 체육회의 제22회 미주체전 조직위원회(위원장 엄찬용)가 지난 23일 3차 조직위원회를 갖고 이후 일정을 보고했다. 우선 선수 숙소는 뉴욕 체전...

글렌우드 핫 스프링스 리조트, 새로운 수영장 건설 계획 발표

지난 27일, 글렌우드 핫 스프링스 리조트는 새로운 수영장 구역을 건설할 계획을 발표했다. 새로운 개발 계획에는 폭포가 있는 수영장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