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5월 24, 2024
Home뉴스콜로라도 뉴스콜로라도 주 순찰대, 현충일 앞두고 음주운전 단속 강화

콜로라도 주 순찰대, 현충일 앞두고 음주운전 단속 강화

spot_img

따뜻한 날씨가 이어짐에 따라 콜로라도 교통부는 여름철 안전 운전을 강조하며 알코올 및 대마초 음주운전에 대한 단속을 강화한다고 발표했다. 5월 16일부터 시작되는 음주 운전 집중 단속은 21일 동안 진행되며, 이 기간에 교통 안전 순찰이 증가할 예정이다.

콜로라도 주 경찰 총괄인 메튜(Matthew C. Packard) 중령은 여름 시즌 시작을 앞두고 모임이나 축하 등에 참석할 때 술을 마시지 않고 운전하는 것을 강조했다.

현충일과 노동절 사이는 음주 및 대마초 운전이 급증하는 경향이 있다. 지난해 이 기간 동안 음주 운전 체포 건수는 총 1,598건에 달했다.

콜로라도 교통부는 모임 후 안전하게 집에 돌아가는 방법을 계획하고, 음주 및 대마초 운전을 하지 말 것을 당부했다. 술을 마셨으면 차량 공유 서비스를 이용하도록 적극 권장했다.

spot_img
coloradotimes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