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2월 23, 2024
Home 뉴스 콜로라도 뉴스 콜로라도 전역서 안전벨트 미착용 집중 단속

콜로라도 전역서 안전벨트 미착용 집중 단속

콜로라도주 안전벨트 미착용 벌금 65달러부터

교통국(CDOT)은 콜로라도 모든 지역에서 안전벨트 미착용 집중 단속이 7월 12일부터 ‘클릭 잇 오어 티켓(Click It or Ticket)’ 캠페인과 함께 시행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주 경찰(Colorado State Patrol)및 지역 단속 경찰이 일주일 동안 집중적으로 단속한다.

교통국은 각종 교통 표지판, 광고, 소셜 미디어를 통해 안전벨트를 항상 착용하도록 캠페인을 벌이고 있으나, 콜로라도 운전자의 안전벨트 사용률은 88%로 전국 평균인 90%에 미치지 못하고 있다.

작년 같은 기간 안전벨트 집중 단속으로 775명이 티켓을 받았으며, 2019년 한 해 동안 337명의 교통사고 사망자 중 196명인 약 58%가 안전벨트를 매지 않아 숨졌다.

일부 운전자들은 교통량이 적거나 짧은 이동을 위해 안전벨트가 항상 필요한 것은 아니라고 생각한다. 하지만 발표에 따르면 교통사고는 집에서 반경 5마일 이내에서 52%가 발생하며, 10마일 이내 69%가 일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운행 거리에 상관없이 안전벨트를 항상 착용하는 것은 본인과 승객의 안전을 위해 필수다.

미국에서 전국적으로 시행되는 ‘안전벨트를 매든지 아니면 벌금을 내라 (Click It or Ticket)’ 캠페인으로 콜로라도의 경우 2002년 72%에서 86%로 사용률이 증가한 바 있다.

콜로라도에서 안전벨트 미착용 벌금은 65달러부터 시작되며, 아이를 동승할 경우 82달러부터 벌금이 부과된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캐나다인 2023년에 16,000명 이상 안락사와 그 문제점

생명의 존엄성에 대한 윤리적 이슈 캐나다는 세계에서 가장 광범위한 안락사 제도를 갖고 있는 국가 중 하나이며, 이는 더욱...

제 10회 한인기독교회 축복장학금 접수안내

2024년 한인기독교회에서 준비한 장학사역은 기독교를 바탕으로 한 목회자, 찬양사역자, 선교사,전도사 자녀들을 위하여 장학금을 준비하였습니다. 미래를 이끌어 갈 하나님의 자녀를 축복합니다.

덴버 이화여대 동문회, 2024년 신년 총회 겸 떡국 모임 후기

덴버 이화여대 동문회(회장 김선희, 총무 박성원, 회계 이혜경)는 2월17일(토) 저녁 5시에 오로라에 소재한 서울 바베큐에서 2024년도 신년 총회 겸 떡국 모임을 개최하였다.덴버...

한국 대표 디저트 ‘설빙’, 콜로라도 사우스글렌 몰에 신규 매장 오픈 예정

세계인의 입맛을 사로잡은 한국의 대표 디저트 프랜차이즈 '설빙'이 콜로라도에 곧 문을 열 예정이다. 위치는 아라파호길과 유니버시티가 만나는 더 스트리트 앳 사우스글렌 몰(Th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