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일, 11월 29, 2022
Home 뉴스 콜로라도 뉴스 콜로라도 스프링스 식당 영업 재개 승인

콜로라도 스프링스 식당 영업 재개 승인

콜로라도 공중 보건 환경부(CDPHE)는 지난 18일 요청한 엘파소 지역 식당 재영업 요청을 어젯밤(23일 토요일) 승인했다. 요청의 승인은 즉시 유효하여 엘파소 카운티 콜로라도 스프링스 지역 식당은 오늘부터 제한된 사항을 지킬 경우 재개장할 수 있다.

식당은 최대 수용인원의 50%를 초과하면 안 된다. 또한 테이블 간 6피트 간격을 유지해야 하며, 가족은 한 테이블에 최대 10명까지 앉을 수 있다, 식당 운영은 예약제로 운영된다. 

또한 앞으로 21일 동안 고객 중  한 명의 이름과 전화번호, 좌석 및 출발 시간 등의 정보를 기록하도록 권장하고 있다.

바 구역의 좌석은 직원과 고객 사이의 최소 6피트 거리를 유지해야 한다. 공용 소스 및 조미료 용기는 사용이 금지되며, 1회용 제품만 제공할 수 있다.

문 손잡이, 카운터톱, 욕실, 손잡이, 난간 및 기타 접촉이 많은 부분은 2시간마다 세척 및 소독해야 한다. 마스크는 전 직원에게 제공 해야 하며, 6피트 이내의 직원과 고객은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엘파소 카운티에서 2주 동안(10만 명당 100명) 715명 이상의 환자가 발생하게 될 경우, 재개장 승인은 자동으로 취소된다.

엘파소 카운티 식당 재개장 승인 원본 보기El Paso County restaurant variance request approved.pdf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월드컵] 피하지 못한 ‘경우의 수’…벤투호, 포르투갈전 승리는 ‘필수’

비기거나 지면 16강 불발…이겨도 가나가 우루과이에 승리하면 탈락 월드컵 16강의 길은 역시 멀고 험하다. 한국 축구 팬들은 이번에도 '경우의...

웰드카운티 검찰, 30세 성폭행범 100년 종신형

주택에 전기를 차단하고 침입해 여성을 강간한 남성에게 웰드 카운티 배심원단은 지난주 유죄 판결을 내렸다. 콜로라도 북부 웰드 카운티 지방...

뉴욕 거리 범죄 감소할까…뉴욕시 “정신이상 노숙자 강제 입원”

뉴욕시장 "정신 이상증상 노숙자 치료하는 게 도덕적 의무" 최근 길거리와 지하철에서 불특정 피해자에 대한 '묻지마 범죄'가 급증한 미국 뉴욕에서...

인플레 이긴 할인의 힘…美 사이버먼데이 매출 역대 최대 15조원

인플레에도 쇼핑대목 성황…'사이버5' 주간 쇼핑객 2억명 역대 최다 인플레이션에도 불구하고 미국 최대 온라인 쇼핑 행사인 '사이버먼데이'에 쇼핑객들이 역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