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일, 2월 4, 2023
Home 생활 정보 관공서 공지 당지 코로나19 관련 콜로라도 동향(10.5)

[코로나-19] 당지 코로나19 관련 콜로라도 동향(10.5)

o 콜로라도주 신규사례는 지난 4월과 7월 수치에 근접하며 세번째 정점에 도달한 가운데, 7일 이동평균 양성률은 3.38%이고, 10월 4일 기준 입원환자수는 210명으로 2주 전의 거의 2배에 달하는 수치이며, 지난주 전체 사례의 41% 이상을 20-39세가 차지함.

 – 현재 경제재개 1단계인 아라파호와 라리머 카운티 당국자들은 최근 상승추세가 변하지 않으면 식당, 예배당, 기타 공공모임 장소 등의 수용인원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2단계로 재전환하여 더 많은 제한이 적용될 수 있다고 주민들에게 경고함.


   * 콜로라도주 경제재개 이전 공지사항 바로가기 http://overseas.mofa.go.kr/us-sanfrancisco-ko/brd/m_4677/view.do?seq=1346726&srchFr=&srchTo=&srchWord=콜로라도&srchTp=0&multi_itm_seq=0&itm_seq_1=0&itm_seq_2=0&company_cd=&company_nm=&page=1


   * 카운티별 단계 검색하기 https://covid19.colorado.gov/data/covid-19-dial/covid-19-dial-dashboard

 – 10.5 Douglas County Schools 및 Cherry Creek Schools의 관계자들은 학교 7곳에서 다수의 양성사례가 발생하였음을 보고함.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美잡지 맨스저널 ‘중년 근육 유지법’ 쓴 기자의 정체는 AI

AI 스타트업과 챗GPT 기술로 과거 기사 활용해 새 콘텐츠 생산 미국의 유명 출판사가 인공지능(AI)으로 작성한 기사를 잡지에 활용했다고 공개했다.

일자리 52만개 늘고 54년만에 최저 실업률…뜨거운 美 노동시장

고용지표, 시장전망 훨씬 초과…'연준이 금리 더 올릴라' 뉴욕증시 후퇴 미국의 노동시장이 새해 들어 더욱 뜨거워진 것으로 나타났다.

美, 이번엔 신용카드 연체료 인하 압박…高물가 고통 완화

TV·인터넷 조기 해지 수수료도 대상…출마선언 앞둔 바이든 직접 언급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가 신용카드 연체 수수료 등 과도한 소비자...

美연준, 기준금리 0.25%p 인상…속도 조절에도 당분간 긴축 유지

금리 4.50~4.75%로 상향, 2007년 이후 최고…한미 금리역전 1.25%p파월 "인플레 하향 확신에 증거 더 필요"…작년 전망 넘는 금리인상 가능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