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일, 11월 29, 2022
Home 생활 정보 관공서 공지 당지 코로나19 관련 동향(7.8)

[코로나-19] 당지 코로나19 관련 동향(7.8)

[콜로라도]

o 6월 중순부터 2주간 주의 확진건수는 전반적으로 상승세를 보인 가운데, 자레드 폴리스 주지사는 7.6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한 긴급재난선언을 지난 3.10 이후 5번째 연장하였으며, 동 명령에 따라 주 보건당국에 8,270만 달러, 공공 안전국에 1,600만 달러의 자금을 추가 지원함.

o 주 보건당국은 양성판정을 받은 사람들의 평균연령이 4월의 40대에서 현재 32세로 내려갔다고 밝히는 한편, 주 대변인은 젊은이들은 증상을 보일 가능성이 훨씬 적으므로 조용히 바이러스를 퍼뜨리게 되고, 고령자와 고위험군으로의 전염 증가는 시간 문제라고 밝힘.

 – 엘파소 카운티는 최근 확진사례가 급증하였는데, 특히 20-29세 사이의 사례가 크게 증가하였고 코로나 발생 첫 달 동 연령대의 비율은 10%였으나 지난 달 28%를 넘게 차지함.

[캘리포니아]

o 주 보건당국에 따르면, 최근 주의 확진자 급증은 올해 초 대비 더 많은 젊은 사람들에게서 발생하고 있음. 지난 3월 신규확진자의 약 절반 정도가 18-49세(CA 주민의 45% 차지)에서 발생했던데 비해, 이번달까지 약 2/3가 동 연령 그룹에서 발생함.

o 베이지역의 경우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5월 182명에서 6월 390명으로 급증 후, 7월 들어 일 평균 800여명의 확진자가 발생하고 있으나 사망자 수는 감소하고 있는데, 이에 대해 보건당국은 확진자 연령대가 점차 젊은 층으로 옮겨 가고 있기 때문이라고 언급함.

 – 샌프란시스코 : 야외식사 및 실내 쇼핑을 포함해 현재 오픈이 허용된 사업체는 운영을 지속할 수 있으나, 실내식사 및 야외 바의 7.13 재개 계획은 일시 연기됨. 또한, 시정부는 현재 6.29-7.13 재개가 제안되었던 미용실, 이발소, 실내 박물관, 야외 수영장, 체육관, 부동산 오픈하우스 등의 사업체에 대한 평가를 진행중임.


 – 산타클라라 : 7.13부터 헤어/네일샵과 같은 개인서비스, 체육관, 야외 최대 60명/실내 최대 20명의 모임을 포함한 활동 재개 허용, 기존 야외식사 지속 운영 가능


 – 알라메다 : 지난 6.19 야외식사, 소매업, 종교서비스 등 재개가 허용된 후, 현재 실내식사, 미용실 및 이발소, 수영장 등 다음 단계에 대한 재개일자는 미정임.

[유타]

o 언론에 따르면, 개인 권리 침해 등을 주장하는 마스크 반대세력에도 불구하고 게리 허버트 주지사는 주 전역에 대한 마스크 착용 의무화를 고려하고 있으며, 7.7 유타병원협회는 사회적 거리두기가 불가능한 곳에서 주 차원의 안면 가리개 착용 의무화가 이뤄지지 않는다면 최근 감염 증가 상황은 악화될 것이라고 경고함.

o 주 보건국은 입원건수가 크게 증가함에 따라 중환자실 병상의 60% 이상이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환자라고 밝혔으며,  7.8 보고된 2,911건의 검사 중 24.8%가 양성 판정을 받음.

o 유타주 인구의 약 1/3을 차지하고 있는 솔트레이크 카운티는 확진건수 일 349건의 기록을 세운 가운데, 바이러스 발생 이후   총 13,343건을 기록함.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월드컵] 피하지 못한 ‘경우의 수’…벤투호, 포르투갈전 승리는 ‘필수’

비기거나 지면 16강 불발…이겨도 가나가 우루과이에 승리하면 탈락 월드컵 16강의 길은 역시 멀고 험하다. 한국 축구 팬들은 이번에도 '경우의...

웰드카운티 검찰, 30세 성폭행범 100년 종신형

주택에 전기를 차단하고 침입해 여성을 강간한 남성에게 웰드 카운티 배심원단은 지난주 유죄 판결을 내렸다. 콜로라도 북부 웰드 카운티 지방...

뉴욕 거리 범죄 감소할까…뉴욕시 “정신이상 노숙자 강제 입원”

뉴욕시장 "정신 이상증상 노숙자 치료하는 게 도덕적 의무" 최근 길거리와 지하철에서 불특정 피해자에 대한 '묻지마 범죄'가 급증한 미국 뉴욕에서...

인플레 이긴 할인의 힘…美 사이버먼데이 매출 역대 최대 15조원

인플레에도 쇼핑대목 성황…'사이버5' 주간 쇼핑객 2억명 역대 최다 인플레이션에도 불구하고 미국 최대 온라인 쇼핑 행사인 '사이버먼데이'에 쇼핑객들이 역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