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5월 24, 2024
Home뉴스국제 뉴스캐나다, 코로나 여행제한 모두 폐지…내달부터 노백신·노마스크

캐나다, 코로나 여행제한 모두 폐지…내달부터 노백신·노마스크

spot_img

캐나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관련한 모든 여행 규제를 폐지한다.

26일 AP·블룸버그통신 등에 따르면 캐나다 정부는 다음달 1일부터 입국자들에게 코로나19 백신 접종 증명서와 음성 확인서 제출, 의무 격리를 요구하지 않기로 했다.

현재 백신을 접종하지 않은 외국인은 캐나다에 입국하면 도착 즉시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14일간 격리해야 한다.

아울러 비행기와 기차 탑승객에 대한 마스크 착용 의무화 역시 이달 말을 끝으로 없어진다. 크루즈 이용자들의 탑승 전 코로나19 의무 검사도 사라질 예정이다.

앞서 캐나다 정부는 올해 초부터 경제활동 재개방을 위한 단계적인 방역 규제 해제에 나섰지만, 여행 규제는 마지막까지 풀지 않고 있었다.

캐나다 정부는 보도자료를 통해 “국경 조치의 폐지는 캐나다가 대체로 오미크론 변이 BA.4와 BA.5로 촉발된 코로나19 유행의 정점을 지났음을 시사하는 지표와 높은 백신 접종률 등 여러 요인에 따라 시행되는 것”이라고 밝혔다.

블룸버그에 따르면 5세 이상 캐나다인의 90%가량이 최소 1회 이상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한 것으로 집계된다.

오마 알가브라 캐나다 교통부 장관도 “수천만 명의 캐나다인이 소매를 걷어붙이고 백신을 맞았기 때문에 이렇게 할 수 있게 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spot_img
coloradotimes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