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일, 11월 26, 2022
Home 뉴스 건강 뉴스 코로나19 예방 접종 관련 주요 질문과 답변

[질병통제예방센터]코로나19 예방 접종 관련 주요 질문과 답변

미국은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지난해 12월 15일부터 시작하며 코로나바이러스에 반격을 꾀하고 있다.
25일 기준 미국에서 백신을 접종 건수는 2,273만(1차 1,925만 명, 2차 334만 명)건에 달한다. 이는 미국 연방정부가 각주에 배포한 4,141만 회 분 중 절반이 넘는다.
콜로라도의 경우 1차 접종으로 37만2천 명이 접종을 했으며, 2차는 8만 2천 명 가량이 접종을 완료했다.
하지만 아직도 백신에 대해 막연히 두려움으로 인해 접종 시기를 놓치는 경우가 있어 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서 발표한 백신 접종에 대해 궁금증을 질문과 답변 형식으로 정리했다.

[코로나19 예방 접종 관련 자주 묻는 질문]

Q)코로나19 백신 비용은 누가 부담하나?

A) 미국 납세자의 세금으로 구매한 백신은 미국인에게 무료로 제공된다. 그러나 백신 접종 사업자들은 접종 서비스에 대한 비용을 청구할 수 있다.
백신 접종 사업자는 환자의 공공 또는 민간 보험회사, 보험 미가입 환자의 경우 보건자원 및 서비스국(HRSA)의 공급자 구호지원금(Provider Relief Fund)에서 이 비용을 환급받을 수 있다. 백신 투약 비용을 지불할 형편이 안 되더라도 백신 접종을 거절당하는 일은 있을 수 없다.

Q) 코로나19에 이미 걸렸다가 회복된 경우에도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받아야 하나?

A) 맞다. 코로나19와 관련된 건강상의 위험이 엄중하고 COVID-19 재감염도 가능하기 때문에 코로나19 기감염 여부에 관계없이 백신 접종을 받아야 한다.
코로나19 증상으로 인해 단클론 항체 또는 회복기 혈장 치료를 받았다면 90일을 기다린 후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받아야 한다.
코로나19 에서 회복된 후 재감염 예방 효과가 얼마나 지속하는지에 대해서는 전문가들도 아직 모른다. 감염으로부터 얻는 면역, 일명 “자연 면역”은 사람마다 다르다.
코로나19에 걸렸던 사람이 다시 감염되는 경우는 흔치 않다. 첫 감염에서 회복된 후 90일 안에 코로나19에 다시 걸리는 경우도 흔치 않다.

Q) 일하려면 반드시 백신 접종을 받아야 하나?

A) 연방정부는 개인의 백신 접종을 의무화하지 않고 있다. 일부 의료 종사자 또는 필수 근로자의 경우, 예를 들어 주 정부나 지방 정부 또는 고용주에 따라 주 또는 기타 법규 차원에서 근로자의 백신 접종을 의무화할 수 있다.

Q) 코로나19 백신은 주사를 몇 번 맞아야 하나?

A) 미국에서 COVID-19 예방용으로 현재 승인된 백신은 2회 접종 시 최고의 예방 효과를 발휘한다.
-화이자 백신은 3주(21일) 간격으로 접종해야 한다.
-모더나 백신은 4주(28일) 간격으로 접종해야 한다.

2차 접종은 권장된 3주 또는 1개월 간격에 최대한 가깝게 받아야 한다. 그러나, 두 백신 모두 1차 접종과 2차 접종 사이의 간격에 최대 기한은 없다. 다만, 권장 간격이 되기 전에 2차 접종을 받아서는 안 된다.

Q) 코로나19 백신은 안전한가?

A) 현재 사용 중인 코로나19 백신들은 모두가 최대한 안전성을 확보할 수 있도록 엄격한 연구를 거쳤다. CDC가 전국적으로 안전성 문제를 주시/경계할 수 있는 시스템이 구축되어 있다. 미국식품의약국(FDA)에서는 제조사에서 제출한 데이터와 대규모 임상 시험 결과에 따라 엄격한 안전 기준을 충족하고 효능을 보인 COVID-19 백신에 대해 응급 사용 승인을 내렸다.

Q) 임신이나 모유 수유 중인 경우 코로나19 백신을 접종받아도 안전한가?

A) 현재 임신 중이고 코로나19 백신 접종 권고 집단에 속하는 사람은 백신을 접종받아도 좋다. 모유 수유는 중요한 고려사항이지만 백신과 관련하여 안전 문제가 되는 경우는 드물다.
코로나19 백신이 수유 여성에게 안전한지, mRNA 백신이 모유를 먹는 영아에게 또는 모유 생산/분비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에 대해서는 아직 데이터가 없다. mRNA 백신은 모유를 먹는 영아에게 위험 요소로 여겨지지 않는다.
모유 수유 중이면서 의료진 등 코로나19 백신 접종 권고 집단에 속하는 사람은 백신을 접종받아도 좋다. 하지만, 임신 중이며 코로나19 백신 접종 우선 권장 집단에 해당하는 사람들은 백신 접종을 스스로 선택할 수 있다.
백신 접종에 대해 궁금한 점이 있으면 담당 의사와 상담하여 정보에 입각한 결정을 내리는 데 도움을 받길 바란다.

Q) 기저 질환자가 백신을 접종해도 안전한가?

A) 코로나19 백신 또는 그 성분에 대해 급격한 알레르기 반응을 겪은 적만 없다면, 기저 질환이 있는 사람도 식품의약국(FDA)에서 승인한 코로나19 백신을 접종받으실 수 있다.
특정 기저질환을 앓는 사람은 연령과 무관하게 코로나19 유발 바이러스 감염 시 중증 질환 고위험군에 속하기 때문에 백신 접종이 중요한 고려사항이다.

Q) 코로나 19 백신 접종 후 문제가 발생하거나 부작용이 나타나면 어떻게 하나?

A)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하고 백신 접종 장소를 떠난 후 심각한 알레르기 반응이 나타나는 것 같다고 생각되면, 즉시 911에 전화하여 치료를 요청해야 한다.

Q) 코로나19 백신 때문에 코로나19에 걸릴 수 있나?
A) 아니다. 코로나19 백신에는 코로나19를 유발하는 살아있는 바이러스가 들어있지 않다. 따라서 COVID-19 백신 접종으로 COVID-19에 감염될 수 없다.

Q) 코로나19 백신을 맞은 후 바이러스 검사에서 양성 판정이 나오나?

A) 아니다. 최근 승인 및 권장한 백신이나 현재 미국에서 임상 시험 중인 다른 코로나19 백신 중 어느 것도 현재 감염 여부를 확인하는 데 사용하는 바이러스 검사에서 양성 결과를 내지 않는다.​

Q)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하면 코로나19에 감염되는 것을 막아주나?

A) 그렇다. 코로나19 백신 접종은 면역계에 코로나19 유발 바이러스를 인식하고 퇴치하는 방법을 가르치는 방식으로 작용하며, 코로나19로 아프지 않게 보호한다.

Q) 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예상되는 사항은?

A) COVID-19 백신 접종은 COVID-19에 걸리지 않도록 면역력을 갖추는 데 도움이 된다. 신체가 면역력을 구축하고 있다는 정상적인 징후인 부작용이 나타날 수도 있다.
이러한 부작용은 일상 활동에 영향을 미치기도 하지만 며칠 내에 사라질 것이다.
일반적인 부작용은 주사를 맞은 팔에 통증 또는 부어오름이 나타날 수 있다. 이런 경우 깨끗한 수건을 차갑게 젹셔 해당부위를 덮거나 팔을 움직여 운동을 하면 통증을 완화할 수 있다. 몸 전체에는 발열, 오한, 피로감, 두통이 동반될 수 있다.
대부분 열이나 통증으로 인한 불편함은 정상이나 부작용이 걱정되거나 며칠 후에도 사라지지 않을 경우 의사에게 문의해야 한다.

Q) 언제부터 면역력이 생기나?

A) 예방 접종 후 신체가 면역 기능을 갖출 때까지 시간이 걸린다. 2회 접종이 필요한 코로나19 백신은 두 번째 접종 후 1~2주가 지나야 면역성이 생길 수 있다.

Q) 나중에 아기를 갖고 싶은데 코로나19 백신을 맞아도 안전한가?

A) 그렇다. 나중에 임신을 원하는 사람도 코로나19 백신을 맞을 수 있다.

Q) 코로나19 백신으로 피접종자 DNA가 바뀌나?

A) 아니다. COVID-19 mRNA 백신은 어떠한 방식으로도 DNA를 바꾸거나 반응하지 않는다.

마스크 착용과 사회적 거리 두기는 바이러스에 노출되거나 다른 사람들을 감염시킬 가능성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되지만, 이러한 방법만으로는 충분하지 않다. 백신은 면역 체계에 작용하여, 바이러스에 노출되더라도 이를 퇴치할 수 있는 준비를 해준다.
앞으로 팬데믹을 종식하고 건강한 사회를 다시 만들기 위해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두려워하지 말고 차례가 왔을때 함께 참여해야 한다.
현재 콜로라도는 코로나19 백신 접종에 관한 한 1A와 1B단계에 있다. 주정부는 2월 28일까지 70세 이상 인구의 70%에게 백신을 접종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중국산 전기차 몰려온다”…美 자동차 시장 경고

WP "시장 점유 아직 작지만 폭발적 성장세…관세·반중정서 걸림돌" 미국 자동차 시장에 중국산 전기차가 본격 진출할 태세를 갖추기 시작했다는 보도가...

美 ‘블프’ 온라인 쇼핑, 역대 최대 12조원…모바일이 대세

평균 할인율 30% 넘어 쇼핑객 유혹…쇼핑 증가율이 물가상승률엔 못 미쳐 미국 최대 쇼핑 대목인 블랙프라이데이에 미국인들이 온라인, 그중에서도 특히...

美고용시장서 사라지는 대졸요건…구글·델타·IBM 동참

WSJ 보도…메릴랜드 등 주정부들도 학력요건 완화 미국의 고용시장에서 '4년제 대학 졸업'이라는 학력 요건이 점차 줄어들고 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26일 보도했다.

[한국-휴먼n스토리] ‘내 나이가 어때서’ 일에서 행복 찾은 106세 할머니

한국노인인력개발원 공익형 일자리 사업 최고령자 채홍인 어르신올해로 3년째 복지관 쓸고·닦고…짝꿍과 이야기하며 활력 "나는 즐겁게 살아요. 일을 시켜주면 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