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일, 2월 24, 2024
Home 뉴스 미국 뉴스 줄어드는 美 실업자 수…실업수당 청구건수, 4개월만에 최저

줄어드는 美 실업자 수…실업수당 청구건수, 4개월만에 최저

19만건으로 예상밖 ‘깜짝 감소’…빅테크 대량해고 등 부정적 소식도

가파른 금리인상과 경기침체 우려에도 불구하고 미국의 노동시장이 여전히 뜨거운 것으로 나타났다.

미 노동부는 지난주(1월 8∼14일)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19만 건으로 집계됐다고 19일 밝혔다.

전주보다 1만5천 건 급감해 최근 4개월 만에 가장 낮은 수치를 기록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이 집계한 전문가 전망치(21만5천 건)도 큰 폭으로 하회했다. 청구 건수가 증가할 것이란 시장 예상을 뒤엎고 오히려 감소했다는 것이다.

최소 2주 이상 실업수당을 신청하는 ‘계속 실업수당’ 청구 건수는 164만7천 건으로 1만7천 건 증가했지만, 이는 2주 전 기준(1월 1∼7일)으로 집계된다.

이러한 결과는 지난해 봄부터 시작된 미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공격적인 금리인상 여파와 경기 불확실성 고조로 실업자가 많이 늘어날 것이라는 관측과 상반된 것이다.

팬데믹(전염병의 세계적 대유행) 회복 과정에서 노동력 부족을 경험한 다수의 기업들이 기존 인력의 해고를 꺼리는 데다 노동력 공급이 여전히 원활하지 않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그러나 최근 실업수당 청구 건수의 감소세는 통계 수치를 계절조정하는 과정에서 벌어진 일시적 현상일 수 있다는 지적도 제기된다. 휴일이 많은 연말연시에는 계절조정 과정에서 실제 데이터와 상당한 불일치가 발생할 수 있기 때문이다.

또 마이크로소프트와 아마존을 비롯한 빅테크 기업들과 골드만삭스 등 월가의 대형 은행들이 연말연초 잇따라 대규모 감원 계획을 내놓고 있어 조만간 노동시장이 꺾일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범죄도시4’ 마동석 “복싱장 운영하며 액션 연마”

"액션을 단기간 준비하는 건 아닙니다. 어릴 때부터 운동을 계속했고 지금 복싱장을 운영합니다. 복싱 선수들과 스파링을 하면서 내일 촬영이 있으면 바로 연기할 수...

美 무인우주선 ‘달 착륙’ 이틀째…”살아있고 건강, 충전도 양호”

인튜이티브 머신스 발표…사진 등 이미지는 아직 공개 안 해"정확한 위치 파악 중…과학 데이터 다운로드 명령" 달에 착륙한 미국의 민간...

캐나다인 2023년에 16,000명 이상 안락사와 그 문제점

생명의 존엄성에 대한 윤리적 이슈 캐나다는 세계에서 가장 광범위한 안락사 제도를 갖고 있는 국가 중 하나이며, 이는 더욱...

제 10회 한인기독교회 축복장학금 접수안내

2024년 한인기독교회에서 준비한 장학사역은 기독교를 바탕으로 한 목회자, 찬양사역자, 선교사,전도사 자녀들을 위하여 장학금을 준비하였습니다. 미래를 이끌어 갈 하나님의 자녀를 축복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