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일, 12월 3, 2022
Home 여행 파인밸리 랜치파크 Pine Valley Ranch park

[조성연의 하이킹 소개(4)]파인밸리 랜치파크 Pine Valley Ranch park

(Park View Trail / Strawberry Jack Trail / Buck Gulch Trail)

Colorado 최고봉 Mt. Elbert 등정기
미 내륙에서 최고봉은 어디일까? – California 에 있는 Mt.Whitney (14,494 ft, 4418 m) 이다.
그렇다면 두 번째 최고봉은? – Colorado의 Mt. Elbert (14,433 ft, 4,399m) 이다. 바로 필자가 거주하고 있는 콜로라도 주에 있다.
필자는 최근 아마추어 등산가 김평식씨가 쓴 ‘미국 50개 주 최고봉에 서다’ 라는 책을 읽었다. 2008년 2월 11일부터 9월 21일 까지 약 7개월에 걸쳐 미 내륙 50 개 주 최고봉을 오르고 그 산들을 소개한 책 이다.
필자도 Mt. Elbert에 도전해보기로 마음 먹고 지난 Labor day (9월 7일)에 교회 등산 동료, 아내와 함께 산행에 나섰다. 새벽 5시 반에 덴버를 출발하여 Mt. Elbert가 위치한 Leadville에 2시간 30분만에 도착할 수 있었다. 산이 깊어 GPS가 작동하지 않아 조금 헤맨 끝에 Twin lake를 지나 오른쪽편에 있는 trailhead에 도착했다.

이정표가 작아 잘 보이지 않았고, trail 이름도 다르고, 제대로 된 주차장도 갖추어져 있지 않은 곳 이었다. 인터넷에서 검색한 Southeast Ridge Trail이 아니라 Black Cloud Trail이라고 쓰여져 있는것이 아닌가? ‘이 트레일이 맞는것일까’ 하는 의구심을 뒤로하고 산행을 시작했다.
처음부터 고도가 급상승하여 힘들었고 왼쪽으로 수량이 풍부하고 물살이 센 개울을 따라 한참 오르니 울창한 수목 지대가 나왔다. 뒤이어 무수목 지대가 나오고 길게 이어진 초지, 구릉지대를 지나 능선에 오를 수 있었다. South Elbert Peak를 포함하여 북쪽으로 3,4개의 작은 봉우리를 오르락 내리락 하기를 몇번, 드디어 정상을 밟을 수 있었다.

초가을 철이라서 눈은 다 녹아 있었고 바람이 조금 세차게 불었다.
산소가 희박해서 조금 현기증이 나는 것 말고는 큰 어려움이 없었다. 다리가 아프고 넘어져서 생채기도 났고, 몸은 천근만근 무거웠지만 콜로라도 최고봉에 올랐다는 긍지와 자부심이 이 모든 것을 보상하고도 남았다.
하산은 다른 코스로 하려고 했는데 이정표도 없고 지도상에도 나타나있지 않아 왔던 길을 되돌아 갈 수 밖에 없었다. 약 17 miles, 8시간 15분 산행 – Mt. Elbert라는 큰 산을 품을 수 있어서 한없이 행복한 산행이었다.

※ 콜로라도에는 Mt. Elbert 를 포함하여 14,000 ft (약 4,000미터)이상 되는 산 (14 ners 라 부른다)이 53개나 있다. 다음 기회에 소개하고자 한다.

South Platter River 전경

Pine Valley Ranch park
-883 Acres, 5.9 Trail Miles
-길이 : 3.5 miles
-난이도 : 쉬움
-소요시간 : 1.5 시간
-방향 : Denver → 285, Hampden West → CR 126, Pine Valley Rd → Crystal Lake Rd

개요
Pine Valley Ranch park는 Pine junction에 위치하며 산 (바위),강, 호수가 한군데 어우러져 멋진 풍경이 펼쳐지는 보기드문 Park이다.
하이커, 낚시꾼, 소풍객에게 인기가 많으며 Shelter가 2개씩이나 있어 가족 나들이에 적합한 공원이기도 하다.

트레일 코스 맵

www.jeffco.us/DocumentCenter/View/9381/Pine-Valley-Ranch-Park-Map를 검색하면 하이킹에 대한 자세한 맵을 찾을 수 있다

하이킹 코스 설명

1.Park View Trail (hiker only) → 2. View Point (1), (2), (3) → 3. Strawberry Jack Trail (right turn) → 4. Buck Gulch Trail (right turn) → 5. Pine Lake loop → 6. Trailhead

1.Park View Trail – 주차장에서 다리를 건너 왼편으로 돌아가면 오른쪽에 shelter가 나온다. Shelter 바로 왼편에서 trail이 시작되고, trail을 따라 지그재그로 올라가면

2.View Point가 나온다. View Point (1), (2)에서 Pine Lake, South Platte River, 주차장이 한눈에 내려다 보인다. View Point (3)는 바로 오른쪽에 있으며, 오르기 힘들어 보이나 서, 북쪽 방향 나무 뒷편 절개면을 이용하면 봉우리에 오를 수 있다. 동, 서, 남,북의 경치를 감상할 수 있는 좋은 장소이나 쉽게 패스할 수 있으니 유의하길 바란다.

3. Strawberry Jack Trail – 관목과 Pine tree가 듬성듬성한 trail을 따라 서쪽 방면 아래쪽으로 내려간다.

4. Buck Gulch Trail 삼거리를 만나면 Right turn 하여 오른쪽 개울을 끼고 계속 내려간다. 오른쪽 개울 양쪽에 Aspen tree, 키작은 관목들이 보인다.

5. Pine Lake loop – Pine Lake Trail 왼쪽으로 진입하여 Pine Lake 호수를 돌아 주차장에 이르게 된다.

중, 상급자 하이커들에게 다음 두가지 Trail을 추천한다.

중급 하이커: 1. Parkview trail → 2. Strawberry Jack Trail (left turn) → 3. Buck Gulch Trail (right turn) → 4. Trailhead (약 7 miles)

상급 하이커 : 1. Parkview trail → 2. Strawberry Jack Trail (left turn) → 3. Home Stead Trail (left turn) → 4. Raspberry, Black Jack Trail (left turn, difficult trail) → 5. Home Stead Trail (right turn) → 6. Buck Gulch Trail (Straight) → 7. Trailhead (약 12 miles)

필자는 이 park에 올 때마다 조물주가 빚은 걸작품이라고 느끼곤 한다. 산(바위), 강, 호수가 한군데 어우러져 한 폭의 그림같은 풍경을 한눈에 감상하는 느낌이라고나 할까. 그래서 늘 이곳은 소풍객, 낚시꾼, 등산객들이 붐빈다. 필자는 이곳에 와서 산을 오르기도 하고, Pine Lake 둘레를 걷기도 하고, South Platte River를 따라 강 양쪽으로 걸으면서 자연이 주는 혜택을 만끽하곤 했다.
또 필자는 산행중에 큰 강이나 개울을 만나면 반갑기 그지없다. 아마도 콜로라도 산에서 물이 많은 강이나 개울을 만나기 쉽지 않기 때문일 것이다.
Pine Valley Ranch park, – 모든 것을 갖춘 보기드문 공원이다. 한인 소풍객, 하이커들에게 강력히 추천드리는 바이다. 하이킹 코스가 비교적 쉽고 짧아 가족 하이커들에게 적합하다. 필자의 졸시 한편으로 이 칼럼을 마무리 하고자 한다.

Pine Valley Ranch park산 아래 모습

Pine Valley Ranch park에게 부치는 노래

산, 강, 호수가 한 데 어우러진 조물주 최고의 걸작품 Pine Valley Ranch park!

등산객의 배낭위를 비추는 한 줄기 햇살
낚시꾼의 환한 미소가 번지는 금빛 물결
소풍객의 환희 (歡喜)가 묻어나는 한 떨기 바람

고향 산천이 그랬던 것처럼
어머니의 품이 그랬던 것처럼
나도 위로 받고, 안식하는곳

번민, 걱정, 성냄 모두
South Platte River 강물에 띄우고
Pine Lake 호수에 잠재우고

나,
이곳으로 발걸음 옮기네
이곳에 지친 몸 맡기네

나,
이제 트레일을 오르리
새털같은 마음으로 트레일을 걸으리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LA 코로나 감염 8월 이후 최고…실내 마스크 의무화 가능성

미국에서 가장 인구가 많은 카운티인 로스앤젤레스(LA) 카운티에서 겨울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하고 있다. ABC 방송은 2일 LA 카운티의 일평균...

[월드컵] ‘알라이얀의 기적’ 한국, 포르투갈 꺾고 12년 만의 16강

선제골 내준 뒤 김영권 동점골 이어 후반 추가시간 황희찬 결승골로 2-1 극적 역전승1승 1무 1패로 우루과이와 승점·골득실 차까지 같지만 다득점 앞서...

[월드컵] 우루과이 “2002년 한·일 월드컵 이후 이런 기분 처음”

20년 만에 조별리그서 좌절…매체·팬들, 아쉬움·실망감 역력 포르투갈과 한국에 밀려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문턱을 넘지 못한 우루과이는 침울한...

美 ‘동성커플 가구’ 100만 돌파…13년만에 100% 증가

美 전역 분포…워싱턴DC 동성커플 가구 비율 2.5%로 최고상원 이어 하원도 연말까지 동성결혼인정법안 가결할듯 미국에서 동성커플로 이뤄진 가구의 수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