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일, 11월 29, 2022
Home 여행 캐슬우드 캐년 주립공원 Castlewood Canyon State Park

[조성연의 하이킹 소개 16편] 캐슬우드 캐년 주립공원 Castlewood Canyon State Park

(Canyon View Nature Trail, Inner Canyon Trail, Rim Rock Trail, Creek Bottom Trail, Dam Trail)

Trailhead: 2989 S Highway 83 Franktown, CO 80116
-길이 : 약 9마일
-시간 : 4시간 10분
-난이도 : 쉬움 -> 보통 -> 어려움 -> 보통 -> 쉬움
-방향 : 덴버 다운타운 -> I-25 South -> US 86 -> US 83
-개요 :
Castlewood Canyon State Park은 초원에 수백만년 동안 물에 의한 침식 작용에 의해 V자 형의 큰 계곡이 형성되었고, 계곡 경사면에 Ponderosa Pine Tree, Douglas Fir, Oak를 비롯한 온갖 나무, 풀, 꽃들이 자라고 있다. 지금은 계곡 밑바닥에 샛강(Creek)이 형성되어 물이 흐르는 이중구조의 계곡(Canyon)이다. 샛강 바닥과 트레일 주변에 크고 작은 각양각색의 바위가 널려있고, Creek Bottom Trail양쪽 바위가 Castle모양으로 발달되어 있으며, 샛강과 바위에 이르는 경사면에 나무들이 빽빽히 자라고 있다.

-하이킹 코스 : 1. Bridge Canyon Overlook (easy) -> 2. Canyon View Nature Trail (easy) -> 3. Inner Canyon Trail (moderate) -> 4. Rim Rock Trail (moderate, difficult) -> 5. Creek Bottom Trail (moderate) -> 6. Dam Trail (moderate) -> 7. Lake Gulch Trail (easy) -> 8. Canyon View Nature Trail (easy)

트레일 코스 지도는 웹사이트 주소
https://cpw.state.co.us/placestogo/parks/CastlewoodCanyon에서 하이킹에 대한 자세한 맵을 찾을 수 있다

Bridge Canyon Overlook에서 바라본 다리 모습

1. Bridge Canyon Overlook – Ponderosa Pine Tree, Oak, Juniper Tree가 듬성듬성한 포장된 길을 걸어, View Point에 이르면 계곡을 가로지르는 다리, 다양한 형태의 바위를 조망할 수 있다.

2. Canyon View Nature Trail – 위에서 언급한 여러 종류의 나무, 초지, 너럭 바위가 어우러진 포장되고 넓은 길을 걸으면, 계곡을 내려다 볼 수 있는 몇개의 View Point가 나온다.

3. Inner Canyon Trail – 여러 종류의 나무가 울창하게 우거진, 나무 계단, 나무 난간으로 된 조금 가파른 내리막 길을 걸어, 나무다리를 건너 계곡 반대편 쪽 트레일에 진입한다. 파랗게 돋아난 풀, 여러 종류의 꽃, 나무 사이를 지나 계곡과 나란히 걷다 보면 크고 작은 바위 사이로 물이 흐르고, 여러 모양의 바위가 관측 된다. 바위와 돌로 된 길을 걸어 넓은 모래로 된 길에 이르게 된다.

4. Rim Rock Trail – 여러 종류의 나무가 우거진 오르막 길을 지그재그로 걸어 오른다. 평평한 바위로 된 윗 부분에 이르면, 오른쪽 사유지 안에 집, 초지가 보인다. Rim Rock 끝부분에서 파괴된 Dam, Cherry Creek, 그 옆을 따라 펼쳐지는 트레일이 한눈에 내려다 보인다. 한참 북쪽 방향으로 걷다보면 내리막 길이 시작되고 북쪽의 평원, 도로, 주택들이 그림과 같이 펼쳐진다.

5. Creek Bottom Trail – Oak 관목이 우거진 내리막 길을 걸어 나무다리를 건너면 또 관목이 빽빽히 우거진 길을 통과한다. 여러 종류의 나무가 우거진 진흙길을 걸어 남쪽방향으로 걷는다. 한참 걸으면 작은 폭포가 나오고 왼쪽 계곡과 나란히 걷다보면 돌,자갈, 키작은 관목, 초지 등이 계속 이어진다.

6. Dam Trail – 거대한 댐 아래 부분 오른쪽으로 댐을 따라 오르고, 댐을 넘어 북쪽 방향으로 내려온다. 농장과 목장을 위해 85명의 노동자들, 수많은 말들이 600피트 길이의 댐을 11개월에 걸쳐 1890년에 완성 하였다. 완공 초기부터 물이 새기 시작하여, 1933년 8월 3일 붕괴되어 역사상 두번째 큰 홍수를 일으켰다. 지금은 댐의 잔해가 흉물스럽게 남아 있다.

Rimrock 초입에서 바라본 남쪽 모습

7. Lake Gulch Trail – Inner Canyon Trail을 다시 만나 조금 걷다, 계곡을 건너 오른쪽으로 트레일에 진입한다. 여러 종류의 나무가 우거진 비교적 넓은 길을 걷다보면 오른쪽으로 넓은 초지가 남쪽 방향으로 끊임없이 길게 펼쳐지고, 곧 두개의 쉘터가 나오고 넓은 콘크리트 길을 만난다.

8. Canyon View Nature Trail – 다시 이 트레일에 진입하여 주차장에 이르게 된다.
Castlewood Canyon State Park은 초원(the prairie)에 물의 침식 작용으로 생성된 흔하지 않은 큰 계곡이다. 화산 폭발로 분출된 거대한 양의 화산재가 쌓여, 20피트 두께로 형성된 암석과 고대강이 크고 작은 돌이 포함된 모래를 운반하여 생긴 암석을 수백만년동안 물과 자연이 침식하여 이 공원을 탄생시켰다. 크고 빠르게 흘렀을 고대강은 지금은 Cherry Creek(샛강)이 되어 북서쪽으로 흘러 덴버의 The South Platte River로 흘러가고 있으니 세월의 무상함을 말해 준다고나 할까.

큰 계곡에 들어서서 개울 바닥과 나란히 이어지는 트레일을 걸으니, 파릇파릇하게 돋아난 풀, 형형색색의 꽃, Oak를 제외한 Ponderosa Tree, Douglas Fir, 각종 관목들이 연한 초록색 싹을 내밀거나, 꽃을 피우며 봄의 향연(饗宴)을 펼치고 있다. 크고 작은 각양각색의 바위 사이를 재잘거리며 흘러가는 물소리를 들으며 샛강을 따라 트레일을 걸으니, 하늘에는 구름이 흘러가고, 구름 사이로 언듯언듯 내비치는 태양빛이 한없이 화사하고 눈부시다.

Bridge Canyon Overlook 근처의 바위 모습

Rim Rock에 올라 바람소리, 새소리 들으며 널다란 바위길을 걸으니, 마음의 때가 벗겨지고 영혼마저 정화되는 느낌이다. 머리 위 하늘에는 몇마리 매가 기류를 타고 원을 그리며 빙빙 도는 군무(群舞)를 펼치고 있다. 까마귀는 숲 사이에서 여유롭게 날고, 이름 모를 작은 새들이 숲사이를 분주하게 오고 가며 날고 있다.
내가 자연의 일부가 되고, 자연이 나의 일부가 되는 느낌 – 물아일체(物我一體)라고나 할까.

자연이 들려주는 말 ( I Listen)

-척 로퍼 (by Chuck Roper) –

나무가 하는 말을 들었습니다.
우뚝 서서 세상에 몸을 내 맡겨라.
관용하고 굽힐 줄 알아라.

하늘이 하는 말을 들었습니다.
마음을 열어라 경계와 담장을 허물어라.
그리고 날아올라라.

태양이 하는 말을 들었습니다.
다른 이들을 돌보아라.
너의 따뜻함을 다른 사람이 느끼도록 하라.

냇물이 하는 말을 들었습니다.
느긋하게 흐름을 따르라.
쉬지 말고 움직여라. 머뭇거리거나 두려워 말라.

꽃들과 작은 풀들이 하는 말을 들었습니다.
겸손하라.단순하라.
작은 것들의 아름다움을 존중하라.

**척 로퍼 Chuck Roper (1948 – )
미국의 작가이자 출판인. 알코올 의존증 치료에 관한 전문서적을 주로 펴내고 있다. 이 시는 그가 1992년 자연요법을 연구하며 숲속 캠프에서 생활할 때 집필한 것이다.

조성연 작가
진정으로 느낀다면 진정으로 생각할 것이고, 진정으로 생각한다면 진정으로 행동할 것이다. 1978 영암 신북 초중고 · 1981 서울 교육 대학 · 1986 한국외대 영어과 · 1989 한국외대 대학원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뉴욕 거리 범죄 감소할까…뉴욕시 “정신이상 노숙자 강제 입원”

뉴욕시장 "정신 이상증상 노숙자 치료하는 게 도덕적 의무" 최근 길거리와 지하철에서 불특정 피해자에 대한 '묻지마 범죄'가 급증한 미국 뉴욕에서...

인플레 이긴 할인의 힘…美 사이버먼데이 매출 역대 최대 15조원

인플레에도 쇼핑대목 성황…'사이버5' 주간 쇼핑객 2억명 역대 최다 인플레이션에도 불구하고 미국 최대 온라인 쇼핑 행사인 '사이버먼데이'에 쇼핑객들이 역대...

NBA 덴버, 휴스턴 잡고 서부지구 2위로 순항 중

지난 시즌 미국 프로농구(NBA) 정규리그 최우수선수(MVP) 니콜라 요키치를 앞세운 덴버 너기츠가 휴스턴 로키츠를 상대로 129-113 승리를 거두며 서부지구 2위를 유지했다.

미국, 주택 임대료 상승세 꺾여

미국의 주택 임대료 상승세가 꺾였다.   질로우 보고서(Zillow Research)에 의하면 주택 임대료는 지난 10월에 연속 성장세를 끝내고 전월 대비 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