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2월 3, 2023
Home 뉴스 “이것만은 반드시 알고 지키자”

“이것만은 반드시 알고 지키자”

겨울철 얼음 안전 8가지 수칙

겨울이 오면 콜로라도에는 얼어붙는 호수와 강이 많아 아름답지만, 아무도 얼음이 안전하다고 보장할 수 없다. 얼음 낚시, 썰매, 아이스 캠핑, 빙벽 등반 등 얼음에서 즐기는 야외 활동을 계획했다면 얼음으로 인한 위험을 줄이기 위해 모든 예방 조치를 사전에 인지하고 대처하는 준비가 필요하다.
다음은 얼음 안전에 대해 알아야 할 8가지 수칙이다.

  • 얼음 두께 확인
    얼음의 두께는 위치에 따라 천차만별이기 때문에 얼음 위를 진입하는 순간부터 곳곳의 얼음 두께를 파악해야 한다.대부분의 사람을 안전하게 지탱할 수 있으려면 두께가 최소 2인치 이상 이어야 하며, 얼음 낚시는 4인치, 2톤 승용차 지탱은 8인치, 3.5톤 트럭 지탱은 최소 10인치 이상의 두께인지 확인해야 한다.
  • 얼음의 유형 파악
    콜로라도 공원 및 야생동물 협회(CPW) 웹사이트에는 육안으로 확인 가능한 얼음의 유형에 대해 나열했다. 일반적으로 가장 강한 얼음은 오랜 동결 후 새로 언 맑고 푸른 얼음으로 오래된 얼음보다 강도가 세다. 그외 우윳빛의 밀도가 낮고 구멍이 많은 눈 얼음, 깨지기 쉬운 얼음, 줄무늬 모양의 층이 있는 얼음, 해류위에 형성된 얇은 얼음 등에 유의해야 한다.
  • 절대 혼자 가지 말 것
    항상 여럿이 함께 가고 절대 혼자 얼음주변으로 이동하지 않아야 한다. 만일 얼음에 빠졌을 경우 2인 1조로 구조를 도와줄 사람이 있어야 한다. 또 언제 어떻게 발생할 지 모를 비상상황에 대비하기 위해 가족과 친구들에게 어디로 가고 언제 돌아올 계획인지 알려주는 것도 중요하다.
  • 얼음이 깨질 경우
    에너지와 열을 보존하기 위해 수영을 시도하지 말고 침착함을 유지해야 한다. 가능하다면 안전 호루라기를 이용하고휘파람, 고함 등으로 다른사람에게 도움이 필요함을 알려야한다. 또 발을 세차게 차서 팔을 얼음 위로 올리고 얼음 송곳을 이용해 안전한 곳으로 이동한다. 얼음 위로 올라갔다면 무게분산을 위해 엎드리자. 재차 얼음에 빠지는일을 방지할 수 있다.
  • 안전 도구 사용
    얼음에서 야외활동을 할 계획이라면 호루라기, 얼음 송곳, 구명조끼 착용 및 로프 구비 등은 필수이다. 그외 미끄럼 장지를 위한 아이스 클리트, 따뜻한 옷과 담요, 휴대폰이 있다. 휴대폰은 방수 파우치에 보관하여 도움을 요청할 때 쉽게 꺼낼 수 있도록 준비하는게 중요하다. 또 매년 콜로라도 전역에서 개의 얼음 구조가 발생하니 반려견과 함께라면 목줄을 반드시 준비하도록 하자.
  • 눈 덮인 얼음에 주의
    얼음위에 덮인 눈은 넓고 평평해보이지만 사실은 매우 위험할 때가 많다. 울퉁불퉁한 강바닥이나 산등성이 주변으로 물 흐느는 소리가 들린다면 넒고 평평한 곳처럼 보이더라도 눈 덮인 얼음일 경우가 많으니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
  • 구조시 유의사항
    함께 있는 사람이 얼음위로 넘어지거나 빠질경우 서두르면 안된다. 동행자가 얼음에 빠질만큼 얼음강도가 약하다면 자신도 얼음에 빠질 확률이 크다. 이런 경우 안전한 거리에서 로프나 라이프가드를 던져 지원하는것이 좋다. 또 가능한 빨리 911에 전화해 도움을 요청해야 한다.
  • 얼음에 대한 경각심
    얼음위에서 이동할때는 위치마다 얼음의 두께를 육안으로 볼 수 없기 때문에 언제나 위험이 도사리고 있다는 것을 인지하는것이 중요하다. 따라서 이동하며 얼음의 상태를 체크하는 것이 중요하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일자리 52만개 늘고 54년만에 최저 실업률…뜨거운 美 노동시장

고용지표, 시장전망 훨씬 초과…'연준이 금리 더 올릴라' 뉴욕증시 후퇴 미국의 노동시장이 새해 들어 더욱 뜨거워진 것으로 나타났다.

美, 이번엔 신용카드 연체료 인하 압박…高물가 고통 완화

TV·인터넷 조기 해지 수수료도 대상…출마선언 앞둔 바이든 직접 언급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가 신용카드 연체 수수료 등 과도한 소비자...

美연준, 기준금리 0.25%p 인상…속도 조절에도 당분간 긴축 유지

금리 4.50~4.75%로 상향, 2007년 이후 최고…한미 금리역전 1.25%p파월 "인플레 하향 확신에 증거 더 필요"…작년 전망 넘는 금리인상 가능성

아트 아세비도 오로라 경찰서장 취임, 다민족 언론사 간담회 통해 취임 소감과 포부 전해

지난 27일 금요일 정오, 오로라 시 국제이민사업부와 오로라 경찰국 주최로 지역 언론들과의 간담회가 진행되었다. 새로 취임한 아트 아세비도(Art Acevedo) 경찰국장과의 만남을 통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