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 3월 3, 2024
Home 뉴스 스포츠 음바페 위로한 마크롱…"훌륭한 선수, 매우 자랑스럽다"

[월드컵] 음바페 위로한 마크롱…”훌륭한 선수, 매우 자랑스럽다”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은 18일(현지시간) 2022 카타르 월드컵 결승전에서 아르헨티나에 패해 2연속 우승에 실패한 프랑스 축구 국가대표팀을 위로했다.

마크롱 대통령은 이날 오후 경기가 끝나고 나서 트위터에 프랑스 국가대표팀이 이번 월드컵에서 보여준 여정과 투지에 박수를 보낸다는 글을 올렸다.

그는 프랑스 국가대표팀은 온 나라와 전 세계에 있는 팬들에게 감동을 안겼다고 말하고 나서 아르헨티나의 우승을 축하한다고 덧붙였다.

마크롱 대통령은 이어서 올린 다른 글에서는 “레 블뢰가 우리를 꿈꾸게 했다”고 말했다. 파란 군단으로 해석하는 레 블뢰는 유니폼 색깔에서 따온 프랑스 국가대표팀의 애칭이다.

이날 결승전을 카타르에서 직접 관람한 마크롱 대통령은 경기가 끝나고 킬리안 음바페를 찾아가 포옹하는 모습이 카메라에 포착됐다.

마크롱 대통령은 BFM 방송과 인터뷰에서 음바페에게 “당신은 아주 훌륭한 선수이고 우리는 당신이 매우 자랑스럽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전반전에는 우리가 뒤처져 있었지만, 이후에 음바페와 우리 팀이 보여준 것은 정말 놀라운 일”이라고 치켜세웠다.

한편, 이날 결승전을 앞두고 파리 지하철공사(RATP)는 1호선 지하철역 ‘아르헨티나’ 이름을 ‘프랑스’와 ‘알레 레 블뢰!'(가자 파란 군단!)로 바꿔놓았다.

RATP는 트위터에 이름이 바뀐 역 사진들을 올리며 “아르헨티나와 프랑스가 맞붙은 월드컵 결승전을 위해 오늘 밤 역 이름을 다시 달았다”고 설명했다.

RATP는 그러면서 “우승으로 가는 길”, “레 블뢰가 자랑스럽다”는 태그를 다는 등 프랑스의 월드컵 2연패를 기원했지만, 결과는 준우승에 그쳤다.

RATP는 프랑스가 지난 2018년 러시아 월드컵에서 우승했을 당시 국가대표팀 감독과 선수들에게 경의를 표하면서 지하철역 이름을 바꿔 달았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학비면제’ 통큰 쾌척에 美의대생들 감격…”인생 바뀌었다”

재학생 1천명 혜택…"빚더미 걱정 없어" "열정 가진 일 하겠다"입학생 다양화·의술 지역환원·현지출신 의사육성 기대감 미국 뉴욕에 있는 알베르트 아인슈타인 의대에...

美 ‘냉동배아=태아’ 판결 역풍에 주의회 수습책 통과

앨라배마 상하원 '시험관 아기' 보호 법안 가결 미국 앨라배마주에서 체외 인공수정(IVF·시험관 아기)을 위해 만들어진 냉동 배아(수정란)를 '태아'로 인정한 주법원...

美 대형 약국 체인 2곳 ‘먹는 낙태약’ 이달부터 판매 개시

바이든, '낙태약 접근성 보장 이정표' 환영  미 일간 뉴욕타임스(NYT)와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미국 양대 약국 체인 업체인 CVS와 월그린스는...

[포토타운] 그랜비 호수(Lake Granby)… 얼음 낚시 즐기기

그랜비 호수는 그랜비 타운에서 5마일 떨어진 곳에 위치한 콜로라도 강에 위치해 있다. 이 호수는 최대 깊이 221피트에 이르는 면적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