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5월 24, 2024
Home뉴스미국 뉴스워싱턴포스트 "무더위 이기는 최고 방법은 한국 찜질방"

워싱턴포스트 “무더위 이기는 최고 방법은 한국 찜질방”

spot_img

‘폭염 탈출’ 방법으로 ‘한국식 찜질방에서의 하루’ 소개
“한국 목욕탕 체험은 다른 나라로 탈출할 수 있는 기회”

워싱턴포스트(WP)는 31일 이상 고온으로 인한 폭염으로 몸살을 앓고 있는 미국에서의 ‘더위 탈출’을 주제로 필진들의 짧은 글을 실었다.

한국식 찜질방에서의 하루도 더위를 날리는 방법으로 여기에 포함됐다.

WP는 “40달러만 내면 낮부터 밤까지 한국식 사우나, 이른바 찜질방에서 하루를 보낼 수 있다”며 “입장객들은 적외선방, 소금방, 한증막 등 다양한 건식 사우나를 비롯해 온탕과 냉탕을 즐길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추가 요금을 내면 전신 및 얼굴 마사지를 비롯해 다른 미용 시술도 받을 수 있다”면서 “한국식 불고기와 밥, 음료도 즐길 수 있다”고 전했다.

특히 피서용으로 추천한 곳은 ‘냉방'(cold room)이다.

칼럼은 “냉방은 기본적으로 냉장고”라며 “냉방과 따뜻한 온탕을 오가면 원기가 회복된 것 같고 훨씬 더 숙면을 할 수 있다”고 조언했다.

칼럼은 “온도를 낮추는 것만이 찜질방의 장점은 아니다”라며 “실내에서 입을 옷이 제공되지만, 목욕탕에서는 옷을 벗어야 하고 새로운 친구를 사귀는 계기가 되기도 한다”고도 추천했다.

이어 “옷을 벗으면 더 쉽게 친해질 수 있는 무언가가 생성된다”면서 “한국 목욕탕 체험은 다른 나라로 탈출할 수 있는 기회”라고도 덧붙였다.

이밖에 WP 칼럼니스트들의 더위 나기 비법에는 아이에게 수영 가르치기, 더위에 대해 불평 그만하기, 냉동 칸에 머리 넣기, 아이스크림 만들기, 현관 앞 그늘에서 휴식하기 등이 포함됐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spot_img
coloradotimes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