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4 C
Denver
일요일, 1월 17, 2021
Home 뉴스 한인 뉴스 오로라시 코로나19 검사 후기

오로라시 코로나19 검사 후기

콜로라도 인구 576만 명 중 확진자가 20만 명을 넘어섰고, 하루 확진자가 3천~5천 명대를 유지하고 있다. 10월 말부터 급격히 늘어난 확진자 수치는 콜로라도 내 여러 카운티를 식당내 식사를 금지시키고 위험 단계 적색으로 몰아넣었다. 기침, 발열, 콧물 등 의심증세가 나타나면 한인들도 ‘혹시 내가 코로나19에 걸린 건 아닐까?’ 하는 의심과 만약 검사를 받으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지 알아보게 된다. 이에 본지는 추수감사절을 앞두고 최근 검사를 받은 한인 김영식(가명)씨 검사 후기를 게재한다

[11월 23일 월요일 코로나19 검사 후기]

요즘 주위 사람들 중 코로나에 걸린 사람이 너무 많다. 나 역시 콧물과 마른기침을 동반해 가벼운 감기 증상이 있어 검사를 받아보기로 결심했다.

우선 검사장으로 출발하기 전 콜로라도 타임즈에 게재된 검사광고에서 바코드를 스캔해 연결된 웹사이트(http://tinyurl.com/aurora-co-12594)에 개인 정보를 입력했다.

모두 영문으로 이름, 생년월일, 성별, 인종, 주소, 이메일, 증상, 원하는 검사일시 등을 입력한다. 모든 입력에 문제가 없으면 예약 번호(예:MXA0XXXO) 8자리를 받게 되는데, 이 번호가 검사시 본인 확인을 위해 중요하다.

웹사이트 예약 시간은 3시 50분이었지만 기다릴 것을 생각해 오후 3시에 검사장으로 차를 몰았다. 신라식당 옆 피오리아 길을 따라 북쪽으로 직진하니 델마공원이 보이면서 양쪽 갈림길을 만났다. 왼쪽으로 돌자마자 곧 ‘코로나19 테스트(COVID 19 TESTING)’ 표지판이 보인다.

길을 따라 안으로 들어가니 안내원이 미리 등록했는지를 물어보고는, 등록했다고 하니 창문 너머로 엄지를 올려 보인다. 검사 후 결과를 어떻게 받을 수 있는지 포스트 카드를 지급받고 3번 레인으로 가라는 지시를 받아 차 안에서 대기했다.

 

검사결과를 확인하는 방법이 담긴 포스트카드

추수감사절 전에 사람들이 검사장에 많이 몰릴 것으로 예상했지만 의외로 검사소는 한적했다. 차량 5대 정도씩 각각 3레인에 나누어 검사를 기다리고 있었다. 

 

한적한 검사소 주차장

미리 휴대폰으로 한 시간 전에 입력한 예약번호를 들어 보이자 안내원이 자신의 전자상황판에 입력한 후 잠시만 차에서 기다리라고 한다. 이후 코로나19 검사원이 생년월일만 확인한 후 면봉을 양쪽 코에 넣어 샘플을 채취한다고 한다.

내 차례가 바로 왔다. 창문을 내리고 마스크를 입만 가리니 검사원의 면봉이 코안으로 들어온다. 저절로 기침이 나온다. 검사원 보호를 위해 마스크로 입을 꼭 가리는 게 좋다. 같은 면봉으로 두 번째 콧구멍에서 샘플을 채취하니 연심 기침과 눈물이 핑 도는 게 느껴졌다. 검사원이 웃으면서 다 그런다고 친절하게 응대해줬다.

검사장에 도착 후 기다린 시간 4분, 샘플 채취 1분, 총 5분 정도 소요된 것 같다. 검사 결과는 4일 정도 걸린다고 한다. 검사비는 무료이고, 간단하고 편리했으며 친절한 안내원과 검사원에게 감사하는 마음이 저절로 들었다. 집에 도착해 이메일을 확인하니 검사확인 이메일이 도착해있다. 이제 4일 기다리면 확진인지 아닌지 알 수 있을 것이다.

오로라시는 Active Adults 주차장(30 Del Mar Circle)에서 코로나19 검사를 월요일부터 토요일까지(오전 8시 ~ 오후 5시) 무료로 간단하게 받을 수 있다고 전하며, 추수감사절 당일은 휴무임을 페이스북을 통해 게시했다.


오로라시 코로나19 검사전 간편 등록하기 https://bit.ly/35XIJ3D

[오로라시 코로나19 검사장소]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드라이 재뉴어리(Dry January)’를 아시나요?

새해 첫달, 내가 정한 기간 동안의 정직한 금주가 주는 소소한 행복 신년계획에 대표적인 단골 소재 ‘금주’. ‘드라이 재뉴어리(Dry...

오로라 경찰, 마스크 미착용 폭행 용의자 제보 기다려

오로라 경찰은 지난 1월 4일 월요일 오전 10시 45분경  오로라시 I-225와 6가(14401 E 6th Ave Aurora, CO 80011)에 위치한 싱클레어 주유소에서 마스크를...

클래식 음악에 빠져보라

필자는 대학 시절 어느 날 레코드 가게에서 흘러나오는 노래를 듣는 순간 그 자리에서 발걸음을 뗄 수 없었던 적이 있었다. 곡이 모두 끝날...

콜로라도 70세 이상 백신 접종 가능, 어디서 어떻게 접수해야 할까

제라드 폴리스 콜로라도 주지사는 다가오는 2월 말까지 70세 이상의 콜로라도 주민들의 70 퍼센트가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마칠 수 있도록 하는 것을 목표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