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요일, 1월 17, 2022
Home 발행인 연말은 이웃과 나누는 시기

연말은 이웃과 나누는 시기

올 연말은 팬더믹으로 인해 사회 분위기가 한없이 가라앉았다. 백신이 나오고 경기부양책이 다시 실시되지만 코로나19와의 전쟁은 끝이 보이질 않는다. 작년까지 즐거운 연말을 장식했던 한인 식당에서 모임, 그리고 반가운 이웃 모임도 모두 사라졌다.

단절된 생활로 코로나 블루(Corona Blues)가 많은 사람들에게 우울감만 선사하며 힘들고 지친 연말을 맞이하고 있다.

하지만 우리 주위에는 더 힘든 시기를 보내는 사람이 많다. 렌트비가 수개월 밀리고, 끼니 걱정에 주머니 속 동전을 세어 보기도 하고, 정부지원금만을 기다리며 은행 계좌를 매일 확인하기도 한다. 추운 겨울을 피해 쉼터를 찾고, 경기 한파로 차라리 문을 닫고 싶은 식당업주도 있다. 모두 작은 희망의 불씨에 손을 녹이고 있다. 

연말은 한해를 둘러보고, 지금 상황을 감사하며 내가 가지고 있는 작은 것이라도 이웃과 나누는 시기이다. 배고픈 이에게 빵 한 조각은 또다시 버틸 수 있는 힘이 된다.

적은 금액이라도 인터넷으로 봉사단체에 지원금을 보낼 수도 있고, 실직한 친구에게 벤모(Venmo)나 젤르(Zelle)를 통하거나 직접 돈을 전할 수 있으며, 힘든 시기를 보내는 한인식당의 상품권도 구매할 수 있다. 적절한 선물은 받는 사람보다 주는 사람에게 더 마음의 큰기쁨을 선사한다.

어제 내린 눈처럼 코로나19로 얼어붙은 힘든 상황을 나누는 기쁨으로 한인사회에 뜨거운 온기가 불어주길 기대한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1월 20일부터 한국 입국 PCR 음성확인서 2일 이내로 기준 강화

한국 질병관리청은 입국 시 출발일 기준 48시간(2일) 이내 검사한 음성확인서를 제출하도록 기준을 강화했다. 이번 조치는 1월 20일(목) 입국자부터...

가구당 4개, 코로나 검사 키트 5억 개 무상 배포

19일부터 온라인을 통해 신청 가능 미국 정부가 급속히 번지는 오미크론 변이에 대처하기 위해 코로나 19 감염 검사 키트를 무상으로...

한국 ‘여권 파워’ 세계 2위

싱가포르·일본 1위, 한국·독일 2위, 미국 6위 해외를 방문할 때 제시하는 한국 여권의 파워가 세계 2위라는 평가가 나왔다. 헨리 앤...

코로나-19 자가진단 키트 무료로 신청하세요

최근 코로나 바이러스에 감염되는 인구가 급등하는 추세이다. 직장에 다니는 어른은 물론 학교등교하는 학생들도 코로나19에 감염되어 등교하지 못하는 경우가 허다하다.한겨울 독감철을 맞아 감기기운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