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일, 12월 3, 2022
Home 뉴스 콜로라도 뉴스 엘리자베스 고교, 총기난사 위협제보로 휴교

엘리자베스 고교, 총기난사 위협제보로 휴교

엘리자베스 고등학교(Elizabeth High School)는 지난 주 금요일 오전 경찰에서 총격이 있을 것이라는 제보에 휴교조치했다. 스티븐 해슬러(Stephen Hasler) 엘리자베스 경찰청장은 이 정보가 워싱턴 D.C. 메트로폴리탄 경찰청으로부터 전달됐다고 밝혔다.
그는 더 많은 정보를 위해 국토안보부와 접촉했지만, 이 제보가 어디서 왔는지 구체적으로 어떤 위협인지는 분명하지 않고, 다만 익명의 제보자가 총격 가능 시간과 날짜만 제보했다고 덧붙였다. 해슬러 서장은 “어딘가의 누군가가 이 정보를 누군가에게 보내는 과정에서 첩보가 입수됐다”라고만 밝혔다.
경찰은 이에 엘리자베스 고교와 접촉해, 이 문제를 논의했고 학교측은 휴교를 결정했다. 이 학교 브렛 맥클렌던교장은 아래와 같은 서신을 학부모에게 보냈다.

친애하는 엘리자베스 고교 학부모, 교원 여러분께,
우리 학교에 대한 심각하고 구체적인 위협으로 인해, 2월 21일 금요일 휴교 결정이 내려졌습니다.
목요일 저녁 엘리자베스 경찰은 국토안보부로부터 협박에 대한 제보를 수신했고, 즉시 우리 학교에 연락을 취했습니다. 이런 총기 위협 특성상, 우리의 최선의 행동방침은 2월 21일 금요일 학교를 휴교하는 것이라고 믿습니다.


이 사건 수사 및 학교에 대한 보안절차 강화가 취해질 예정입니다. 학생안전이 최우선 사항임을 상기드리며, 여러분의 이해에 감사를 표합니다. 감사합니다.
-브렛 맥클렌던, 엘리자베스 고등학교 교장 올림

신현일 기자
lotem0225@gmail.com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LA 코로나 감염 8월 이후 최고…실내 마스크 의무화 가능성

미국에서 가장 인구가 많은 카운티인 로스앤젤레스(LA) 카운티에서 겨울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하고 있다. ABC 방송은 2일 LA 카운티의 일평균...

[월드컵] ‘알라이얀의 기적’ 한국, 포르투갈 꺾고 12년 만의 16강

선제골 내준 뒤 김영권 동점골 이어 후반 추가시간 황희찬 결승골로 2-1 극적 역전승1승 1무 1패로 우루과이와 승점·골득실 차까지 같지만 다득점 앞서...

[월드컵] 우루과이 “2002년 한·일 월드컵 이후 이런 기분 처음”

20년 만에 조별리그서 좌절…매체·팬들, 아쉬움·실망감 역력 포르투갈과 한국에 밀려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문턱을 넘지 못한 우루과이는 침울한...

美 ‘동성커플 가구’ 100만 돌파…13년만에 100% 증가

美 전역 분포…워싱턴DC 동성커플 가구 비율 2.5%로 최고상원 이어 하원도 연말까지 동성결혼인정법안 가결할듯 미국에서 동성커플로 이뤄진 가구의 수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