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일, 11월 29, 2022
Home 뉴스 미국 뉴스 아직도 받지 못한 내 600달러는?

아직도 받지 못한 내 600달러는?

미국 연방 정부가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지급하기로 한 600달러를 아직도 받지 못한 사람들이 상당수인 것으로 나타났다.

연방 국세청(IRS)은 1억 건 이상의 경기부양금이 이미 수령자의 계좌에 입금되었으며, 선불 직불카드로 약 8백만 건이 우편으로 보내졌다고 발표했다. 만약 1월 15일까지 받지 못했으면 국세청 웹사이트(https://www.irs.gov/coronavirus/get-my-payment)에 접속해 지급 현황을 확인할 수 있다.

웹사이트에 접속해 ‘겟 마이 페이먼트(Get My Payment)’를 확인하는 방법은 간단하다. 소셜번호 또는 납세번호, 생년월일, 집 주소의 길이름, 집(ZIP) 코드를 입력하고 계속을 누른다. 결과 페이지로 이동하면, 첫 번째 지급 현황과 두 번째 지급 현황 두 부분이 나오는데 이때 ‘현재 해당되지 않음(Not Available)’이라고 표시된 경우 자동 이체로 입금을 받지 못할 가능성이 크다. 

터보텍스나 H&R 블록, 세금 소프트웨어를 이용해 세금보고를 한 납세자에게 이러한 현상이  많이 나타나고 있으며, 문제를 이번주 금요일까지 해결하기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또한 국세청은 미수령금에 대해 문의 전화를 하지 말 것과 웹사이트를 통해 확인할 경우 하루에 한 번만 이용해 달라고 당부했다.

첫 번째 경기 부양금을 문제없이 받았던 수혜자도 이러한 경우가 많이 발생하고 있다. 만약 시간이 지나도 경기부양금을 받지 못하면 2020년도 세금 보고 때 신청해 환급받아야 한다.

세금보고 양식(1040 또는 1040-SR) 30번에 해당하는 ‘리커버리 리베이트 크레딧(Recovery Rebate Credit)’항목에 기입하면 된다.

연방 국세청(IRS) 접속하기 https://www.irs.gov/coronavirus/get-my-payment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세계 최대 하와이 활화산 38년 만에 분화…정상부 용암 분출

마우나 로아 화산 분화에 경보 발령…용암 흐름 변경 가능성 경고화산재 주의보 내리고 대피소 설치…"마을 위협하는 상황은 아냐" 세계...

美출판사 올해의 단어로 ‘가스라이팅’…그런데 의미가 변했네

'타인의 심리 지배'→'타인을 속이는 행위'로 의미 확장 '가스라이팅(gaslighting)'이 미국의 유명 사전출판사 미리엄웹스터가 꼽은 2022년의 단어로 선정됐다.

[월드컵] ‘조규성 2골 새역사에도’ 한국, 가나에 석패…’16강행 빨간불’

가나 쿠두스에게 결승골 포함한 2골 내주고 2-3으로 무릎…조별리그 1무 1패조규성은 한국 선수 최초 월드컵 본선 '한 경기 멀티골' 기록12월 3일 포르투갈과...

[월드컵] 벤투호도 징크스에 눈물…68년간 조별리그 2차전 11경기 무승

11경기서 4무 7패…'2경기 연속 무실점' 꿈도 무산 벤투호도 한국 축구의 '한계' 중 하나였던 월드컵 조별리그 2차전 무승 징크스를 깨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