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 9월 16, 2021
Home 한국음식점 덴버지역 한국음식점 아이들 입맛부터 어른입맛까지 책임지는 밥상, ‘신토불이’

아이들 입맛부터 어른입맛까지 책임지는 밥상, ‘신토불이’

서울바베큐도 스페셜 투고 및 딜리버리 메뉴 선보여

한국에서도 열풍을 일으키고 있는 ‘집밥’이 인기다. 이제는 여러 방송 프로그램들을 통해서도 쉽게 레시피를 접할 수 있는 집밥, 어머니 밥, 자취 밥상, 집 반찬 등이 인기를 누리면서 우리 밥상에 또 다시 ‘집밥 신드롬’이 일고있다. 코로나바이러스로 경제 활동이 위축되고 많은 이들이 인파가 몰리는 곳을 찾지 않게 되면서, 반찬집을 찾는 소비자들도 늘고있다.

신토불이에 입장하면 만날 수 있는 넓고 깔끔하며 쾌적한 내부

오로라시의 에이치마트(HMART)를 뒤로하고 위치한 신토불이는 매일 아침에 담근 신선한 김치와 다양한 집 반찬, 손으로 직접 빚은 만두… 이 외에도 다양한 국 종류와 김떡순(김밥, 떡볶이, 순대), 젓갈류, 각종 전류 등으로 꾸준히 소비자들의 사랑을 받고있다. 속이 꽉찬 고기만두와 김치만두의 인기는 이미 매우 잘 알려져 있으며, 양념게장과 간장게장, 코다리찜, 더덕무침, 무말랭이, 모듬나물, 도라지무침 등 인기 반찬 메뉴도 즐비하다. 신토불이에서 만나볼 수 있는 김치 종류로는 포기김치, 총각김치, 막김치, 열무김치, 갓김치, 나박김치, 파김치, 석박지 등으로 다채로운 한국 김치들을 깔끔하고 시원한 맛으로 선보인다.

까다로운 아이들의 입맛을 맞추기에 안성맞춤인 반찬들로는 김떡순(김밥, 떡볶이, 순대), 각종 전류 – 동그랑땡, 녹두전, 깻잎전, 고추전, 호박전, 동태전), 소고기 장조림, 오뎅볶음, 오징어진미채, 멸치조림, 김튀각 등이 있다. 각 가정의 사이즈에 맞게 구매할 수 있도록 작은 사이즈와 큰 사이즈의 컨테이너에 포장되어 있으니 편리하게 고를 수 있다. 요즘처럼 날씨가 쌀쌀할 때, 신토불이의 테이크아웃(TAKE OUT) 우거지 해장국, 육개장, 곰탕, 소머리국, 순댓국 등도 든든한 안성맞춤 한 끼가 되지 않을까. 매장 주소는2720 S Havana St, Aurora, CO 80014 이고 문의전화는 303 337 6889 로 하면 된다. 영업시간은 매일 아침 7시부터 저녁 7시까지이며 매주 월요일은 쉰다.

서울바베큐가 준비한 투고 및 딜리버리 스페셜 메뉴 (소불고기, 돼지불고기 도시락)

한편 콜로라도의 많은 도시들이 인파가 몰리는 식당업계의 영업을 제한하게 되면서 많은 식당들이 문을 닫거나 테이크아웃과 배달에 집중하는 모습이다. 한식 대표 업계 주자 중 하나인 서울 바비큐(SEOUL K-BBQ & HOT POT) 또한 지난주부터 테이크아웃 또는 배달(Doordash, Grubhub)을 통해서만 소비자들과 만나고 있다. 특히 투고 및 들리버리 메뉴를 개발하여 불고기 도시락과 돼지불고기 도시락을 알찬 구성에 $9.99라는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하고 있다. 해장국과 만두국은 $15.99, 육개장은 $16.99, 지친 몸과 마음을 녹여줄 보양식 삼계탕은 $23.99, 그 외에도 순두부찌개, 김치찌개, 된장찌개, 양지설렁탕, 비빔밥, LA 갈비 3쪽을 $14.99에 판매한다. 영업시간은 매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8시까지이니 참고하면 좋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조예원 기자
고려대학교 국제학 BA · 고려대학교 언론학 BA · 덴버대학교 국제안보 MA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덴버 자연과학박물관, 거울 미로 전시회 인기 고공행진

‘아이들의 천국’으로도 매우 잘 알려진 덴버 자연과학박물관(Denver Museum of Nature and Science)에서 현재 ‘네이처: 거울 미로(Numbers in Nature:...

[기자수첩]출구없는 미 물류 및 식탁대란, 내년까지 계속된다

미국의 ‘물류대란’의 아비규환이 결국 내년까지 이어질 전망이다. 미국 기업들이 재고 확충을 위해 선제적으로 움직이면서 이미 올해 미 수입 화물량은 사상 최대를 기록하고...

아시아계 예술가들의 강연 및 작품 전시회덴버 레드라인 아트센터에서 개최

지난 10일 금요일 저녁, 덴버 레드라인 아트 센터(RedLine Contemporary Art Center)에서 레드라인 작품 전시회 오프닝 리셉션이 열렸다. ‘보이지 않거나...

오로라시와 오로라 소방국 안전세미나 개최

“일상생활 속 재난상황과 인종혐오범죄에 유의하세요” 지난 14일 화요일 오전 11시 15분, 오로라 국제 이민사업부와 오로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