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 2월 29, 2024
Home 오피니언 정준모 목사의 한영기도문 “새해에는 주님 중심으로 살게 하소서”

“새해에는 주님 중심으로 살게 하소서”

Lord, help me to abide by Your words and keep my focus on You.
주님, 제가 주님의 말씀 가운데 살며, 주님 중심으로 살게 도와주옵소서.

May I be obedient to Your ways and Your will in my life.
주님, 주님이 원하시는 길로 순종하며 살게 하시고, 주님의 뜻을 저의 삶을 통하여 이루어지게 하소서.

By this I know You will be with me in all my joys and pain, till the end of time.
주님, 세상 끝날까지 기쁨의 순간이나 고통의 순간에도 항상 주님이 저와 함께 하신다는 사실을 깨닫게 하소서.

Philippians 2:1-3 “So if there is any encouragement in Christ, any comfort from love, any participation in the Spirit, any affection and sympathy, complete my joy by being of the same mind, having the same love, being in full accord and of one mind. Do nothing from selfish ambition or conceit, but in humility count others more significant than yourselves”
빌립보서 2 : 1-3 말씀처럼 “그리스도 안에 무슨 권면이나 사랑의 무슨 위로나 성령의 무슨 교제나 긍휼이나 자비가 있거든 마음을 같이하여 같은 사랑을 가지고 뜻을 합하며 한마음을 품어 아무 일에든지 다툼이나 허영으로 하지 말고 오직 겸손한 마음으로 각각 자기보다 남을 낫게 여기고” 살아가게 하소서.

May my focus be on love, peace and unity within my family and friends, and foster this peace and unity too with my Christian brethren.
주님, 제가 항상 가족 간, 동료 간 사랑과 평화의 삶을 살게 하소서. 특별히 그리스도 안에서 형제들과 평화와 연합을 도모하며 살게 하소서.

May I be guided by Your Holy Spirit as I read Your Word and practice the principles of it in my daily life.
주님 제가 주님의 말씀을 읽고 성령님의 인도함을 받게 하시고, 날마다 주님 말씀의 원리를 따라 살게 하소서.

As we could be different from one another, may we always learn to look at our own failings and the depth of our faith before we rebuke another of their faith in You.
주님, 우리가 서로 다르고 틀리기 때문에, 서로가 원망하고 살 것이 아니라, 자신의 허물을 보면서 깊은 신앙 가운데 살게 하소서.

May we be slow to anger and condemnation but be swift to respond in love, peace and forgiveness.
주님, 남에 대한 분노와 정죄는 삼가고, 사랑, 평화, 용서로 바뀌게 하소서.

May unity be our motto and love for one another be our utmost desire in this new year.
이 새해에 우리의 긍극적 바램이 서로 사랑하고 사는 것이 우리의 목표가 되게 하소서.

Romans 12:3 For I say, through the grace given to me, to everyone who is among you, not to think of himself more highly than he ought to think, but to think soberly, as God has dealt to each one a measure of faith. Amen.
로마서 12 : 3 말씀처럼 “내게 주신 은혜로 말미암아 너희 중 각 사람에게 말하노니 마땅히 생각할 그 이상의 생각을 품지 말고 오직 하나님께서 각 사람에게 나눠주신 믿음의 분량대로 지혜롭게 생각하라”를 기억하게 하옵소서.
아멘.

정준모 목사
철학박사 및 선교학박사 Ph.D & D. Miss, 목사, 교수, 저술가 및 상담가, 말씀제일교회 담임 목사, 전 총신대 · 대신대 · 백석대 교수역임, CTS TV 대표이사 및 기독신문 발행인, 세계선교회 총재 역임.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카리스 워십, 커피/찬양/나눔으로 특별 찬양 콘서트 개최

지난 24일 저녁, 코아크 콜렉티브 푸드몰 이벤트룸에서 '커피/찬양/나눔'을 주제로 한 특별 찬양 콘서트가 열렸다. 카리스 워십 팀 주최로 열린 이번 행사는 참석자...

[포토타운] 그랜비 호수(Lake Granby)… 얼음 낚시 즐기기

그랜비 호수는 그랜비 타운에서 5마일 떨어진 곳에 위치한 콜로라도 강에 위치해 있다. 이 호수는 최대 깊이 221피트에 이르는 면적이...

노인성 청력 상실에 대한 바른 이해와 대처 지침

매년 3월 3일은 세게 보건기구가 정한 "세계 청력의 날" 이다.청력 상실은 큰 소음, 노화, 질병 및 유전적 변이로 인해 발생하는 일반적인 문제이다....

덴버 아트 뮤지엄의 한국분청사기 특별전 안내

이애령 관장 초청…분청사기에 대한 강연과 전시 투어… 이틀에 걸쳐 무료로 개최 덴버미술관이 국립광주박물관의 이애령 관장을 초청해 한국의 독특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