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12월 2, 2022
Home 뉴스 콜로라도 뉴스 볼더 카운티, 팬데믹 코로나바이러스(COVID-19) 대응 위해 비상사태 선포

볼더 카운티, 팬데믹 코로나바이러스(COVID-19) 대응 위해 비상사태 선포

14일 오후 볼더 카운티는 팬더믹으로 바뀐 세계적 전염병 코로나바이러스에 대응하기 위해 공식적인 지역 재난 비상사태를 선포했다.

팬데믹(Pandemic)이란 세계보건기구가 전염병 위험도에 1~6단계 중 가장 높은 단계인 최고등급 6단계를 가리킨다. 그리스어로 ‘모두(PAN)’와 ‘사람(DEMIC)’을 의미해 세계적으로 전염병이 대유행해 많은 사람이 감염된다는 뜻이다.

뎁 가드너 집행위행장은 “지난 2013년 볼더 홍수 사태와 마찬가지로 24시간 비상대책 시스템을 구축하여  볼더 전지역에서 전염병(Pandemic) 확산 방지를 위해 노력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또한 주민들은 개인 위생수칙을 반드시 지키고 독감 예방 미접종 주민은 주사를 맞을 것을 권하고 있다.  만약 지역사회에 전염병이 돌면 2주 동안 집에서 지낼 수 있는 생필품을 비축하도록 당부했다. 

하루 전 13일, 볼더 카운티는 4월 30일까지 실내 외 프로그램, 자원봉사 행사, 박람회 등 모든 행사를 취소한 바 있다. 14일 기준 볼더 카운티에서는 확진자가 나오지 않고 있으나, 콜로라도주에서는 101명의 확진자가 발생하고 1명이 사망했다.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월드컵] ‘알라이얀의 기적’ 한국, 포르투갈 꺾고 12년 만의 16강

선제골 내준 뒤 김영권 동점골 이어 후반 추가시간 황희찬 결승골로 2-1 극적 역전승1승 1무 1패로 우루과이와 승점·골득실 차까지 같지만 다득점 앞서...

[월드컵] 우루과이 “2002년 한·일 월드컵 이후 이런 기분 처음”

20년 만에 조별리그서 좌절…매체·팬들, 아쉬움·실망감 역력 포르투갈과 한국에 밀려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문턱을 넘지 못한 우루과이는 침울한...

美 ‘동성커플 가구’ 100만 돌파…13년만에 100% 증가

美 전역 분포…워싱턴DC 동성커플 가구 비율 2.5%로 최고상원 이어 하원도 연말까지 동성결혼인정법안 가결할듯 미국에서 동성커플로 이뤄진 가구의 수가...

콜로라도 한인 볼링 리그 출범

12월 1일(목) 오후 8시 오로라 피오리아 길에 위치한 볼레로 헤더 리지(Bowlero Heather Ridge) 볼링장에서 콜로라도에서 처음으로 한인 볼링 리그(회장 현승철)가 출범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