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4월 19, 2024
Home뉴스미국 뉴스백악관 "주말까지 유류세 한시면제 결정…의회도 행동해야"

백악관 “주말까지 유류세 한시면제 결정…의회도 행동해야”

spot_img

(워싱턴=연합뉴스) 미 백악관은 21일 조 바이든 대통령이 치솟는 유가 대책의 일환으로 유류세 한시 면제 여부를 주말께까지 결정할 예정이라며 의회 차원의 입법 조치도 촉구했다.

카린 장-피에르 백악관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유류세 한시 면제와 관련해 의회와 접촉중이냐는 질문에 “물론 의회도 행동해야 할 것”이라면서도 구체적인 접촉 내용에 대해서는 언급을 피했다.

장-피에르 대변인은 “조 바이든 대통령은 미국인들의 고통을 이해하고 있으며, 이 때문에 비축유 방출 등 조치를 취한 것”이라며 “이 문제는 바이든 대통령의 최우선 순위”라고 강조했다.

그는 “바이든 대통령은 미국 가계의 고통을 덜기 위해 모든 조치를 취하겠다는 입장을 분명히 했고, 모든 선택지가 테이블에 있다고 했다”며 “바이든 대통령이 아직 결정을 내리지 않았지만, 이번 주말까지는 내놓을 것이 더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바이든 대통령과 석유회사 최고경영자(CEO)의 면담 가능성에 대해선 선을 그었다.

그는 “23일 제니퍼 그랜홈 에너지부 장관이 7명의 석유회사 CEO들과 만날 예정”이라며 “이 자리에서 좋은 해법이 마련되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바이든 대통령은 전날 개인 별장이 있는 델라웨어주 레호보스 비치에서 기자들과 만나 유류세 한시 면제를 검토하고 있다면서 “이번 주말까지 결정을 내리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40년만의 최악의 인플레이션에 직면한 미국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계속되는 에너지 및 식량 가격 상승으로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다.

국제유가가 급속도로 오르며 미국 내 휘발유 평균 가격은 사상 처음으로 갤런당 5달러를 넘어섰다.

spot_img
spot_img
coloradotimes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