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 5월 26, 2024
Home뉴스미국 뉴스미 실업수당 청구 20만9천건…4주 연속 21만건 하회

미 실업수당 청구 20만9천건…4주 연속 21만건 하회

spot_img

이지헌 특파원 = 미국의 노동시장 과열 상황을 가늠할 수 있는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낮은 수준을 지속했다.

12일 미국 노동부 발표에 따르면 지난주(1∼7일)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는 20만9천건으로 한 주 전 대비 2천건 늘었다. 이는 월스트리트저널(WSJ)이 집계한 전문가 전망치(21만건)에 부합하는 수준이다.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는 9월 중순 이후 4주 연속 21만건 아래에 머물러 있다.

신규 실업수당 청구가 낮은 수준에 머무는 것은 미국 고용시장 여건이 구직자에게 우호적이며, 노동시장 불균형이 쉽게 해소되지 않고 있음을 시사한다.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는 금융 및 기술 분야에서 기업들이 고용을 줄이면서 올해 들어 증가 추세를 이어오다 7월 이후 하락세를 보여왔다.

미 연방준비제도(Fed·연준)는 노동시장 과열이 인플레이션 고착화를 초래할 수 있다고 보고 고용 관련 지표를 눈여겨보고 있다.

한편 이날 발표된 9월 미국 소비자물가지수(CPI)는 전년 동월 대비 3.7% 상승해 지난 8월과 같은 상승률을 지속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spot_img
coloradotimes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