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일, 11월 28, 2023
Home 뉴스 미국 뉴스 미 뉴멕시코주 산불 확산…2명 사망·5천명 대피령

미 뉴멕시코주 산불 확산…2명 사망·5천명 대피령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미국 뉴멕시코주에서 산불이 닷새째 확산하면서 인명, 재산 피해가 커지고 있다.

16일 AP 통신 등에 따르면 산불은 지난 12일 뉴멕시코주 산악 휴양지 루이도소 마을 인근에서 발생했다.

이 산불은 강한 바람을 타고 번지며 주택 200여 채와 산림 24㎢를 태웠다.

산불을 피하지 못한 노부부 2명이 화마에 희생됐고, 소방 당국은 주민 5천 명에게 대피령을 내렸다.

자동차 캠핑장을 관리하는 더글러스 시든스는 옷만 걸친 채 간신히 대피했다면서 집과 모든 것을 잃었다고 호소했다.

소방당국은 불길이 루이도소 마을로 다시 번지는 것을 막는 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 마을은 10년 전에도 산불로 큰 피해를 봤다.

이번 화재는 송전선이 끊기면서 발생한 것으로 추정되고 있으며 당국은 발화 원인을 계속 조사 중이다.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미국 ‘블랙 프라이데이’ 온라인 매출 12조8천억원 ‘신기록’

연말 시즌 부진 전망 속 '긍정적 신호' 미국의 최대 쇼핑 대목인 '블랙 프라이데이'의 올해 온라인 매출이 사상 최대치를...

대학교수 꿈꾸던 15세 소녀, 장기기증으로 5명 살리고 하늘로

이예원 양, 심장·폐·간·좌우 신장 기증 김잔디 기자 = 대학교수를 꿈꾸던 15세 소녀가 급작스러운 뇌사 상태에 빠진 뒤 장기기증으로...

시프린, 알파인 월드컵 스키 사상 최초로 90회 우승 달성

미케일라 시프린(미국)이 국제스키연맹(FIS) 알파인 월드컵 사상 최초로 90승 고지에 올랐다. 시프린은 27일(한국시간) 미국 버몬트주 킬링턴에서 열린 2023-2024시즌 FIS 알파인...

WHO “인구 절반, 기후변화에 매우 취약…노인 폭염사망↑”

안희 특파원 = 세계보건기구(WHO)가 가뭄과 홍수, 폭염 등 기후변화가 초래하는 악영향에 세계 인구 절반가량이 매우 취약한 상태라며 대책을 논의할 때 건강 문제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