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4 C
Denver
수요일, 10월 21, 2020
Home 오피니언 교육 칼럼 명문대진학 6학년부터 준비해라

명문대진학 6학년부터 준비해라

해가 갈수록 대학입시 경쟁률이 심해 지고 인터넷 정보 홍수 속에서 살고 있는 우리 아이들의 교육은 더 더욱 다양해지고 남 보다 더 많은 스팩 을 가지고 있어야 원하는 대학에 진학 할 수 있습니다.
초등학교 학부모들도 대학입시를 걱정하며 GPA 와 SAT. ACT. AP 낱말 들이 귀에 익고 부모님 관심들이 많아졌습니다.
명문대뿐이 아닌 주립대들의 경쟁률이 높아지면서 대학입시는 날로 경쟁이 심합니다. 한국의 1.5세 부모님 들은 더 많은 관심 속 에서 자기가 미국에서 공부 할 때를 생각하며 빠르게 달라지는 미국 교육과정을 따라 잡기란 쉽지 않음을 실감 할 것 입니다.
그렇다면 더 더욱 빨리 남 보다 더 많은 정보 과 관심을 갖이고 일찍 준비하는 것이 방법입니다.

▶ 6학년
6학년 때 부터 교육구가 주최하는 칼리지 페어나 대학입시 설명회 등 을 적극적으로 참석하여 대학 입시는 어떻게 해야 하는지 듣고 정보를 쌓아 가야 합니다.
학교 카운 설러 와 는 정기적인 면담을 갖는 것이 중요하며 새 학년에는 좀더 수준 높은 클레스를 수강할 수 있도록 미리 상담을 권합니다 .
카운설러 와 면담이 어렵다면 이메일로 연락을 하면 바로 답을 받을 수 있습니다.
5학년에는 산수. 6학년에 Pre-Algebra, 7 학년에 Algebra 1, 8 학년에 Geometry , 9학년에 Algebra, 10학년에 Pre-Calculus,을 맞추어 Math 과정을 나가야 11학년에 Calculus 인 AP과정을 맞추어 수업할 수 있습니다. 아직 6학년 이니 학교에서 진도 나가는 대로 하다 보면 Math 같은 경우는 AP 과정에 맞출 기회가 없어 6학년 math 가 가장 중요한 시기임을 아셔서 그 레벨 에 맞추어야 합니다.

▶7학년
7학년에는 영어. 외국어. 수학. 과학 등을 택할 때 아너 클레스에 들어갈 수 있도록 미리 점검을 해야 하며 이러한 기본이 이루어질 때 고등 학교에서 이미 남 보다 앞서 진도를 나갈 수 있습니다. 학교에서 A 을 받고 있으니 잘 될 것이란 생각에 머물게 되면 다음 학년 중학교, 고등학교에서 다음 레벨을 할 수 없게 되여 실수를 하게 됩니다.
7학년들이 경험 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듀크 대학의 7학년들만이 SAT 점수로 듀크 대학의 영재코스에 등록 할 수 있으며 적정점수 이면 매달을 받는 Ceremony 에 참석할 수 있습니다.
SAT성적이 우수한 학생들은 Grand Ceremony 나 Regional Ceremony 에 참석하여 Certificate 를 받게 됩니다.
AMC(미국수학경시대회)가(AMC8. AMC10, AMC12) 있습니다.
6학년, 7학년, 8힉년 미만 학생이 응시할 수 있어 6학년에서 부터 준비 하면 좋은 성적을 만들 수 있으며 학교 공부에도 높은 레벨에서 공부할 있습니다.
AMC의 문제수준은 자기 학년보다 두 레벨이상 공부를 해야 입상 가능합니다.

▶8학년
8학년에는 AMC에 도전 하여 좋은 성적을 가지고 있으면 MIT, Johns Hopkins University
대학 지원시 에 영어 성적이 좀 부족해도 우선적으로 합격 대상이 될 수 있습니다.
또한 8학년에는 존스 홉킨스 CTY 영재코스에 등재될 수 있도록 SAT 점수로 선택합니다.
SAT 시험 지원을 원 하는학생은 Talent Search Application지원서를 온라인으로 접수하고 CTY로 부터 등록 서류를 받아 칼레지 보드에 SAT시험을 신청하고 SAT점수를 CTY로 보내면 됩니다.
영어, 수학 700점 이상 Grand Ceremony 에 초대됩니다. CTY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학생은 CTY Certification 을 받으며 미국 보딩,데이 스쿨 사립학교와 대학교 지원 할 때 많은 도움이 됩니다.
일찍 부터 대학입시의 시험에 접할 수 있고 도전이 될 수 있는 프로그램 이라서 학부모님들의 관심이 많습니다.
2016년도 새로운 SAT 가 도입되면서 8학년부터 PSAT 에 시험을 치울 수 있도록 합니다.
PSAT의 점수로 SAT점수를 가름해 볼 수 있어 8학년이라면 실전 PSAT을 치루어 보는게 좋습니다 .PSAT . SAT 를 많이 경험 할수록 SAT 시험을 준비하는데 많은 도움이 됩니다.

▶9학년
대학진학 입시 은 9학년부터 GPA. SAT1. SAT11. ACT. AP 성적이 적용됩니다.
9학년 학생의 경우 자신에 각종기록을 9학년부터 12학년 초 까지 정리해 두어야 하며 학교 클럽활동,지역사회 상장, 각종 경시대회, 입상경력과 내용 봉사 활동 등을 정리 해 두어야 대학 원서 작성에 도움이 되며 원본은 반드시 보관을 해야 합니다.
9학년부터 AP클레스를 선택하여 수강하고 그 학년 5월에 AP TEST 치루어 점수를 만들어 놓아야 대학 입시에 도움이 됩니다.

▶10학년
10월 중 에 시행되는PSAT에 자녀가 응시할 수 있도록 등록을 하십시요
PSAT는11학년에 치루는 점수로 대학에 반영되며 대학입시에는 직접적인 영향은 없으나 장학금을 결정하는데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시험 결과는 12월 중순 쯤 발표되며 상위1%안에 선발되면 결승전에 진출 하게 되여 내셔널 메릿 장학생으로 선발 되며 대학이나 기업에서 받게 됩니다.
Ap 과목은 9 학년부터 과목을 선택하여 5월에 있는 AP 에 시험에 응시하여 4-5점을 받아놓아야 합니다.
AP 시험을 5월에 치룬 해당과목을 SAT 11서브젝 테스트를 응시 하므로 좋은 성적을 갖일 수 있어서 6월달 에 서브젝 테스트를 치루시길 권합니다.
10학년 때부터 SAT1을 실전 고사를 치루어 원하는 자기점수를 만들어 놓아야 AP와SAT서브 젝 테스트 의 좋은 점수를 만들 수 있습니다.
에세이에 활용할 리더쉽 클럽활동과 봉사활동도 여름방학 동안 활동을 해서 리스트를 작성해 놓아야 합니다.

▶11학년
11학년 성적은 대학입시에 가장 많은 GPA 와 12학년초에 얼리 지원서 등을 작성하기 때문에 가장 중요한 성적이 됩니다.
일찍SAT 점수를 만들어놓고 11학년 GPA가 대학입시에 50% 정도 반영되기 때문에 학교 성적에 신경을 많이 써야 할 때입니다
11학년에는 지망 대학 리스트를 만들어 전공할 과목 .학비.규모 와 시설 경쟁률 등을 고려해 선택합니다.
대부분 대학에서 SAT.ACT 성적을 요구 하므로11학년 봄학기 에는 다 갖추고 있어야 합니다
대학마다 SAT1. SAT11. ACT,AP 등 요구가 다양하므로 지원대학 웹사이트를 통해 확인이 필요 합니다.

▶12학년
12학년은 이미 대학입시의 마지막 이므로 지금 까지 원서 제출이 안 되었다면 많이 늦었습니다.
조기 원서접수가 마쳐진 상태이며 례규러 지원도 요즈음은 얼리 접수 보다 더 빨리 접수를 받기도 합니다.
로링 으로 합격자를 발표하는 대학이 많아져서 지원서를 보내고 한 달 정도면 합격 여부를 알려 줍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ICE, 콜로라도 불체자 25명 체포

연방 이민단속국(ICE)은 덴버, 뉴욕, 시애틀, 필라델피아, 볼티모어, 워싱턴DC 등 이민자 보호 도시를 대상으로 10월 3일부터 9일까지 1주일 동안 불체자 체포 작전을 펼쳐...

2020 대선, 콜로라도 포함 미국 사전투표 열기 폭발

11월 3일 대선을 2주 앞두고 조기투표와 우편투표 등 미국 전체 사전투표자가 19일 기준 3,000만 명을 넘어섰다. 이는 지난 대선 전체 투표자 1억...

보름앞 美 2020 대선, 주요 화제 이슈들과 이모저모

마치 다소 2016년의 재현을 보는 듯, 내달 3일 열리는 미 대선을 보름여 남기고 주요 경합주들을 중심으로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과 조 바이든...

콜로라도 주 한인회와 민주평통 덴버 협의회, 한인 동포들에게 쌀과 마스크 무료로 증정

“무료 쌀, 마스크 받아가세요!” 콜로라도 주 한인회(회장 조석산)와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덴버협의회(회장 국승구)가 함께 준비한 10월 11일 일요일 ‘무료 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