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일, 9월 26, 2023
Home 뉴스 건강 뉴스 마스크착용 의무령 세번째 연장...보건당국 독감 예방주사 접종 촉구

마스크착용 의무령 세번째 연장…보건당국 독감 예방주사 접종 촉구

제러드 폴리스 주지사는 주 전체에 내려진 마스크착용 의무명령을 한 달 더 연장할 것이라고 밝혔다. 7월 초부터 시행되고 있는 의무명령은 10월 12일 만료 예정이었지만 11월 초까지 30일 세번째로 다시 연장된다.

주지사는 최근 몇 주 동안 코로나바이러스 감염률이 다시 증가세를 보이는 것에 우려를 표시하며, 마스크 착용과 같은 예방책은 우리에게 꼭 필요하다고 전했다.

한편 콜로라도 보건당국은 호흡기 질환인 코로나바이러스와 독감이 동시에 감염된다면 심각한 합병증에 직면할 수 있다고 경고하며, 하루 빨리 독감 예방주사를 맞을 것을 촉구하고 있다.

미국에서 독감으로 2018년부터 2019년까지는 약 3만4천 명이 사망했다. 독감은 매년 11월경부터 다음 해 2월까지 기승을 부린다.보건국 통계에 따르면 작년 독감 시즌 동안 콜로라도에서 독감과 폐렴으로 3,500명 이상이 병원에 입원했으며, 400명 이상 사망자를 기록했다.

작년 콜로라도 주민 전체 중 성인은 50%, 어린이는 70%만이 독감 예방주사를 맞았다. 독감 예방접종은 대부분의 의료보험 소지자는 무료로 이용할 수 있으며, 보험이 없으면 보통 40~70달러가량 비용이 소요된다.

미국에서 현재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사망자 21만 명 이상을 기록하고 있으며, 독감까지 유행할 경우 2차 팬데믹의 재앙까지 우려되고 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옥수수밭에서 즐기는 ‘미로게임’

어른키보다 높은 옥수수밭에서 출구를 찾아 걷고 뛰고…그래도 재밌어서 연신 출구를 찾아 헤메이지만 빠져 나오는 길은 사람마다 천차만별이다.혹시나 길을 잃을까 겁먹을 필요는 없다....

카이저 퍼머넌트, 의료 파업 돌입

10월 4일부터 3일간 진행, 타협점 찾지 못 할 경우 분쟁 길어질 수도 카이저 퍼머넌트 노동조합(Coalition of Kaiser Permanente...

회전교차로에서 대형 차량에 양보하세요

10월 1일부터 위반시 $70달러의 벌금 부과 10월 1일부터 도로에서 벌금을 부과받지 않으려면 주 전역에서 발효되는 새로운 법에 대해...

가을 하늘에 펼쳐지는 환상의 에어쇼 …’그랜드 정션 에어쇼’ 개막

맑고 푸른 가을하늘을 멋지게 수놓을 환상의 에어쇼가 다가온다. 10월 14일과 15일 양일간 펼쳐지는 '그랜드 정션 에어쇼'가 지금 한창 준비중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