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일, 2월 4, 2023
Home 뉴스 미국 뉴스 리갈 극장, 콜로라도 2개 포함 美 39개 영화관 문 닫아

리갈 극장, 콜로라도 2개 포함 美 39개 영화관 문 닫아

미국에서 두 번째로 큰 극장인 리갈 시네마(Regal Cinemas)는 콜로라도에 있는 두 곳을 포함하여 미국 전역 39개 영화관의 문을 닫는다.

모회사인 씨네월드는 작년 9월 ‘쳅터 11’ 파산 신청을 발표했으며, 올 2월 중순 39개의 극장을 폐쇄해 연간 2,200만 달러를 절약할 것으로 보인다. 

테네시주 녹스빌에 본사를 둔 리갈 시네마의 무키 그라이딩거(Mooky Greidinger) 대표는 팬데믹으로 인해 극장 경영에 큰 타격을 입었고, 코로나 봉쇄가 풀려 영화관이 다시 문을 열었지만 입장객 수는 기대 이하였다고 파산 신청 시 밝힌 바 있다.

넷플릭스와 같은 영화 구독서비스의 인기와 팬데믹 이후 극장 산업이 아직 회복하지 못하는 상황이다.

리갈 극장은 현재 미국령 사모아, 컬럼비아 특별구, 괌 및 사이판을 포함해 42개 주에 500여개의 극장을 운영하고 있다. 

콜로라도에서 문을 닫는 리갈 극장은 리를톤의 ‘메도우 스타디움 12’(Meadows Stadium 12)와 센테니얼의 ‘사우스글렌 스타디움 14’(SouthGlenn Stadium 14)이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美잡지 맨스저널 ‘중년 근육 유지법’ 쓴 기자의 정체는 AI

AI 스타트업과 챗GPT 기술로 과거 기사 활용해 새 콘텐츠 생산 미국의 유명 출판사가 인공지능(AI)으로 작성한 기사를 잡지에 활용했다고 공개했다.

일자리 52만개 늘고 54년만에 최저 실업률…뜨거운 美 노동시장

고용지표, 시장전망 훨씬 초과…'연준이 금리 더 올릴라' 뉴욕증시 후퇴 미국의 노동시장이 새해 들어 더욱 뜨거워진 것으로 나타났다.

美, 이번엔 신용카드 연체료 인하 압박…高물가 고통 완화

TV·인터넷 조기 해지 수수료도 대상…출마선언 앞둔 바이든 직접 언급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가 신용카드 연체 수수료 등 과도한 소비자...

美연준, 기준금리 0.25%p 인상…속도 조절에도 당분간 긴축 유지

금리 4.50~4.75%로 상향, 2007년 이후 최고…한미 금리역전 1.25%p파월 "인플레 하향 확신에 증거 더 필요"…작년 전망 넘는 금리인상 가능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