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2월 3, 2023
Home 뉴스 국제 뉴스 '로마 매춘부 3명 연쇄 살인' 용의자 잡고보니 마피아 조직원

‘로마 매춘부 3명 연쇄 살인’ 용의자 잡고보니 마피아 조직원

로마 부촌인 프라티 지역서 중국인 매춘부 등 흉기 살해 혐의

최근 이탈리아 로마에서 발생한 매춘부 3명 연쇄 살인 사건의 유력한 용의자는 마피아 조직원인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이 19일(현지시간) 51살의 잔다비드 데 파우를 이번 사건의 유력한 용의자로 긴급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이탈리아 일간 ‘코리에레 델라 세라’가 전했다.

데 파우는 로마의 대표적인 부촌인 프라티 지역에서 매춘부 3명을 흉기로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중 2명은 중국인 여성으로 지난 16일 오전 집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그로부터 1시간 뒤에는 인근에서 65살의 콜롬비아 출신 트랜스젠더 여성이 시신으로 발견됐다.

경찰은 폐쇄회로(CC) TV 화면 분석과 제보를 바탕으로 데 파우를 유력한 용의자로 특정하고 검거에 나섰다.

데 파우는 시에나 마피아 조직의 두목인 미켈레 세네세의 운전기사이자 보디가드로, 과거 마약 밀매와 성폭행 혐의로 기소된 바 있다. 세네세는 현재 종신형을 선고받고 수감 중이다.

‘코리에레 델라 세라’는 “이번 연쇄 살인 사건이 마피아 조직 차원에서 이뤄진 것인지, 아니면 데 파우의 단독 범행인지는 알 수 없다”며 “다만 로마의 중심지에서 마피아 조직이 이러한 범행을 했으리라고 상상하기는 어렵다”고 전했다.

데 파우는 경찰 조사에서 “중국인 여성의 집에 들어가서 한 명을 흉기로 찌른 건 기억나지만 그 이후로는 기억이 나지 않는다”고 진술했다.

그는 “이후 이틀간은 자지도 먹지도 못하고 떠돌아다녔다. 어머니 집에 갔을 때 내 옷은 여전히 피로 물들어 있었다”고 했다.

데 파우는 마약 중독자로 알려졌다. 데 파우는 중국인 여성 2명 살해 혐의는 상당 부분 인정했지만 콜롬비아 여성의 사망과 자신은 무관하다고 주장했다.

한편 중국인 여성 2명의 신원은 아직도 파악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일자리 52만개 늘고 54년만에 최저 실업률…뜨거운 美 노동시장

고용지표, 시장전망 훨씬 초과…'연준이 금리 더 올릴라' 뉴욕증시 후퇴 미국의 노동시장이 새해 들어 더욱 뜨거워진 것으로 나타났다.

美, 이번엔 신용카드 연체료 인하 압박…高물가 고통 완화

TV·인터넷 조기 해지 수수료도 대상…출마선언 앞둔 바이든 직접 언급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가 신용카드 연체 수수료 등 과도한 소비자...

美연준, 기준금리 0.25%p 인상…속도 조절에도 당분간 긴축 유지

금리 4.50~4.75%로 상향, 2007년 이후 최고…한미 금리역전 1.25%p파월 "인플레 하향 확신에 증거 더 필요"…작년 전망 넘는 금리인상 가능성

아트 아세비도 오로라 경찰서장 취임, 다민족 언론사 간담회 통해 취임 소감과 포부 전해

지난 27일 금요일 정오, 오로라 시 국제이민사업부와 오로라 경찰국 주최로 지역 언론들과의 간담회가 진행되었다. 새로 취임한 아트 아세비도(Art Acevedo) 경찰국장과의 만남을 통해...
COLORADO-이승우-회계사-LEE-ACCOUNT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