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 9월 16, 2021
Home 오피니언 IT 칼럼 디즈니 '블록체인 기반 영화 배급 시스템' 특허 취득

디즈니 ‘블록체인 기반 영화 배급 시스템’ 특허 취득

디즈니가 ‘블록체인 기반 영화 배급 시스템‘ 특허를 취득했다. 저작권 침해에 대한 기술 확보 전략으로 보인다.


디즈니는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영화 제작 브랜드 중 하나다. 영화관 상영과 스트리밍 서비스인 (Disney +) 디즈니 플러스를 통해 상당한 수익을 올리고 있다. 하지만 동시에 컨텐츠 불법 복제로 인한 피해도 그에 비례하여 많이 발생하고 있다.
디즈니 불법 복제 단속 시스템이 24시간 작동하고 있고, 온라인상 저작권 침해 감시를 위한ACE(The Alliance for Creativity and Entertainment)에도 참여, 수십 개 저작권 침해 사이트와 서비스를 적발해 왔다.


그럼에도 현실적으로 불법 복제 영상을 완전히 막을 수는 없다. 그런 디즈니가 새롭게 저작권 침해를 막기 위한 블록체인 기반 영화 배급 시스템 특허를 취득하였다.
디즈니가 취득한 특허 ‘Blockchain configuration for secure content delivery'(안전한 컨텐츠 전송을 위한 블록체인 구성)은 영화관 등에 대한 컨텐츠 전달에 초점을 맞췄다.
디즈니가 제작한 영화를 세계 각국에서 상영하려면 영화 데이터를 전달해야 하는데, 그 과정에서 범죄자가 보안 문제를 이유로 데이터 복사본을 만들 수 있다. 디즈니는 영화 유출을 막기 위해 영화관이 엄격한 보안 규칙을 지키게 하거나 영화에 워터마크를 넣는 조치를 취하고 있다.
하지만, 디즈니는 이 구조가 불법 복제를 막는데 충분치 않다고 보고있다. 이를테면 컨텐츠에 워터마크를 넣지만 저작권 침해가 발생한 뒤라야 범인을 추적할 수 있어 저작권 침해 자체를 막을 수는 없다.


그러나 블록체인을 이용해 배급 과정을 보다 엄격하게 제어할 수 있게 미리 설정해둔 장소 이외에서의 컨텐츠 재생을 방지 할 수 있다. 또한 컨텐츠가 재생된 횟수를 추적하고 보고된 조회 수와 실제 조회 수를 조합해 복제품 상영을 파악할 수 있다.
또한 블록체인을 이용한 컨텐츠 전송은 영화관뿐만 아니라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를 포함한 기타 재생 환경에도 적용할 수 있다.


현재 디즈니가 실제로 블록체인을 이용한 저작권 보호 시스템을 구현하는지에 대한 여부는 아직 알 수 하지만 이를 기반으로 앞으로 제작되는 컨텐츠에 대한 획기적인 보안 시스템을 구현 할 수 있을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덴버 자연과학박물관, 거울 미로 전시회 인기 고공행진

‘아이들의 천국’으로도 매우 잘 알려진 덴버 자연과학박물관(Denver Museum of Nature and Science)에서 현재 ‘네이처: 거울 미로(Numbers in Nature:...

[기자수첩]출구없는 미 물류 및 식탁대란, 내년까지 계속된다

미국의 ‘물류대란’의 아비규환이 결국 내년까지 이어질 전망이다. 미국 기업들이 재고 확충을 위해 선제적으로 움직이면서 이미 올해 미 수입 화물량은 사상 최대를 기록하고...

아시아계 예술가들의 강연 및 작품 전시회덴버 레드라인 아트센터에서 개최

지난 10일 금요일 저녁, 덴버 레드라인 아트 센터(RedLine Contemporary Art Center)에서 레드라인 작품 전시회 오프닝 리셉션이 열렸다. ‘보이지 않거나...

오로라시와 오로라 소방국 안전세미나 개최

“일상생활 속 재난상황과 인종혐오범죄에 유의하세요” 지난 14일 화요일 오전 11시 15분, 오로라 국제 이민사업부와 오로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