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12월 2, 2022
Home 뉴스 콜로라도 뉴스 덴버, 6월 5일 오전 5시까지 야간 통행금지 연장

덴버, 6월 5일 오전 5시까지 야간 통행금지 연장

마이클 핸콕 덴버시장은 5월 30일 선포한 야간 통행금지를 6월 5일 금요일 오전 5시까지 연장했다. 통금 시간은 매일 밤 9시부터 다음날 새벽 5시까지 적용된다.

통금 시간 동안 건강 및 안전에 필요한 필수 활동에 대한 이동은 허용되며, 출퇴근을 위한 이동도 가능하다. 하지만 덴버 전역의 식당이나 바는 오후 8시에는 문을 닫아야 한다.

통금시간은 소방, 응급 요원, 경찰, 허가받은 공무원, 위급한 상황에 노출된 사람, 노숙인, 미디어 등은 해당되지 않는다. 또한 덴버 국제공항도 통금 제한에 포함되지 않는다.

통금시간 동안 공공장소에 일반인은 접근할 수 없으며, 자신의 거주지 및 소유지 내에는 있을 수 있다. 식료품 구매를 위해서는 통금시간 이외의 시간을 이용해야 한다.

덴버시는 주민의 안전과 자산을 보호하기 위해 긴급 명령을 채택했다고 밝혔다.

덴버 경찰국은 긴급 통금 시간 동안 모든 공공장소를 떠나야 하며, 준수를 거부하면 즉시 체포될 수 있다고 발표했다.

명령 위반 시 과태료가 999달러까지 부과될 수 있으며, 300일 이하의 징역에 처할 수 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콜로라도 한인 볼링 리그 출범

12월 1일(목) 오후 8시 오로라 피오리아 길에 위치한 볼레로 헤더 리지(Bowlero Heather Ridge) 볼링장에서 콜로라도에서 처음으로 한인 볼링 리그(회장 현승철)가 출범했다.

[월드컵] 이강인의 ‘황금 왼발’…16강 진출 징검다리 놓다

'골든보이' 이강인이 월드컵 첫 선발 출전 무대에서 벤투호의 동점골을 끌어내며 한국 축구의 사상 두 번째 원정 16강 진출의 징검다리를 놨다.

황희찬 역전골 한국, 12년만의 월드컵 16강…포르투갈에 2-1 승

한국 축구가 강호 포르투갈에 극적인 역전승을 거두고 12년 만에 월드컵 16강 진출을 이뤘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멕시코, 내년 최저임금 20% 인상…월 7만∼10만원 올라

노사정 만장일치 합의…대통령 "역사적인 날" 평가 멕시코가 내년도 최저임금을 올해보다 20% 높이기로 했다. 월 환산액으로 따지면 30만원대 중반에서 40만원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