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요일, 5월 25, 2022
Home 뉴스 스포츠 덴버 요키치, 2년 연속 NBA 정규리그 MVP…감독상은 윌리엄스

덴버 요키치, 2년 연속 NBA 정규리그 MVP…감독상은 윌리엄스

(연합뉴스) 덴버 너기츠의 센터 니콜라 요키치(27·세르비아)가 미국프로농구(NBA) 2021-2022 시즌 정규리그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됐다.

미국 스포츠 전문 매체 ESPN은 10일 “요키치가 2년 연속 정규리그 MVP에 선정됐다는 사실을 확인했다”며 “공식 발표는 이번 주 안에 이뤄질 것”이라고 보도했다.

2020-2021시즌 정규리그 MVP 영예를 안았던 요키치는 이번 시즌에도 정규리그에서 27.1점, 13.8리바운드, 7.9어시스트를 기록하며 덴버를 서부 콘퍼런스 6위에 올려놨다.

지난 시즌 26.4점, 10.8리바운드, 8.3어시스트에 비해 득점과 리바운드가 증가했다.

특히 이번 시즌 2천4점, 1천19 리바운드, 584어시스트 등 한 시즌에 2천점, 1천리바운드, 500어시스트 이상을 동시에 달성한 최초의 선수가 됐다.

또 센터 포지션에도 어시스트 능력이 탁월해 이번 시즌 19차례의 트리플더블을 달성, 리그 최다를 기록했다.

요키치는 자말 머리가 무릎 부상으로 시즌 내내 결장하고, 마이클 포터 주니어도 허리 부상 때문에 9경기에만 출전하는 악재 속에서도 팀의 대들보 역할을 해냈다.

플레이오프에서는 서부 콘퍼런스 3위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에 1라운드 1승 4패로 져 탈락했다.

요키치는 정규리그 MVP를 2회 수상한 역대 15번째 선수가 됐다.

2019년과 2020년에는 그리스 국적의 야니스 아데토쿤보(밀워키)가 정규리그 MVP를 수상해 최근 4시즌 연속 미국 국적이 아닌 선수가 NBA 정규리그 MVP를 휩쓸었다.

최근 미국 선수의 정규리그 MVP 수상은 2018년 제임스 하든으로 당시 하든은 휴스턴 로키츠 소속이었다.

한편 NBA는 이날 이번 시즌 감독상 수상자로 피닉스 선스의 몬티 윌리엄스(51·미국)를 선정했다.

2019-2020시즌부터 피닉스 지휘봉을 잡은 윌리엄스 감독은 첫해에는 플레이오프 진출에 실패했으나 2020-2021시즌 51승 21패로 서부 콘퍼런스 2위를 차지했고, 올해는 64승 18패를 기록하며 피닉스를 NBA 전체 승률 1위로 이끌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美 초등학교 총기 난사 참사…어린이 19명 등 최소 21명 사망

18살 고교생, 권총·소총 무장한 채 무차별 공격…현장서 사살돼18살 생일 전후 총기구입…사회와 단절된 '외로운 늑대형' 범죄 추정여름 방학 앞둔 아이들 희생…샌디훅 이후 10년...

콜로라도 주지사, 아시안 헤리티지의 달 기념해 한인타운 전격 방문

지난 주 18일 수요일 오후 4시 경 콜로라도 제라드 폴리스 주지사가 오로라시 하바나 길의 뚜레쥬르(Tous Les Jours)를 방문해 다양한 소상공인들과 비지니스 라운드...

기후위기로 메말라가는 콜로라도 강… 결국 주 간 분쟁까지 점화

현재 우주에서 지구를 내려다보면 전 세계 기후위기의 심각성이 느껴진다고 한다. 미국은 현재 서부에서는 눈이 내리고 북동부에서는 때이른 폭염이 이어지면서...

블랙핑크, 美 롤링스톤 표지 모델…”팝의 초신성”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한국의 4인조 걸그룹 블랙핑크가 미국의 유명 음악 매체 롤링스톤 표지를 장식했다. 롤링스톤은 23일 블랙핑크를 '팝의 초신성'(Pop Supernova)이라고 표현하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