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 4월 18, 2024
Home뉴스콜로라도 뉴스덴버 메트로에서 가장 저렴한 주유소는?

덴버 메트로에서 가장 저렴한 주유소는?

spot_img

덴버 메트로의 휘발유 소매 가격이 하락했다. 

월요일(17일) 기준 콜로라도의 휘발유 1갤런의 평균 가격은 3.69달러로 지난주에 비해 5센트 하락했다. 작년 같은기간 일반 휘발유 갤런당 평균 가격은 3.52달러였다.

전국 평균 일반 휘발유는 갤런당 3.88달러로 콜로라도가 텍사스를 비롯한 동남부 지역보다는 다소 높지만 전국 평균에 비해 저렴한 가격을 유지하고 있다.

가스버디가 조사한 콜로라도에서 가장 저렴한 주유소는 롱먼트의 필립스 66 주유소로 갤런당 가격을 2.79달러로 책정했다. 덴버 지역은 에반스 길에 쉘 주유소가 3.04달러, 오로라 지역은 코스트코가 3.14달러로 휘발유 가격이 점차 안정세를 찾아가고 있다.

주유소지역가스가격
1필립스 66롱먼트2.79
2QuikTrip파이어스톤2.79
3Circle K롱먼트2.87
4shell덴버3.04
5코스트코오로라3.14
6샘스 클럽오로라3.14
7샘스 클럽덴버3.14
8Circle K덴버3.14
9세븐일레븐롱먼트3.15
10코스트코파이어스톤3.16
콜로라도 탑10 저렴한 주유소(가스버디)
spot_img
spot_img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