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요일, 4월 24, 2024
Home뉴스미국 뉴스뉴욕 한복판서 20대 남성 총격에 사망…관광객 혼비백산

뉴욕 한복판서 20대 남성 총격에 사망…관광객 혼비백산

spot_img

관광객으로 붐비는 미국 뉴욕 맨해튼 한복판에서 총격 사건이 발생해 남성 1명이 숨졌다.

뉴욕타임스(NYT)는 10일 뉴욕 타임스스퀘어 인근에서 전날 오후 5시 30분께 총격이 발생했다고 보도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가슴에 총을 맞은 20대 남성을 발견해 병원으로 옮겼지만 사망했다.

경찰에 따르면 총을 쏜 뒤 현장을 벗어난 용의자들은 모두 마약상으로 추정되지만, 사망한 남성을 노리고 총을 쏜 것인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경찰은 용의자들을 추적하고 있다.

총격이 발생한 곳은 유명 햄버거 체인점과 각종 상점이 밀집해 있고, 브로드웨이 극장가에서도 가까운 맨해튼 8번가 44번 노상이다.

관광객뿐 아니라 인근 사무실에서 퇴근을 하던 뉴욕시민들도 당시 총소리에 혼비백산해 지하철역 등으로 피신하는 등 소동이 일었다.

한 남성은 뉴욕포스트와의 인터뷰에서 “총알이 나를 향해 날아올 수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충격을 받았다”고 말했다.

지난해 뉴욕을 방문한 관광객은 5천600만 명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직전의 85% 수준까지 회복했다.

뉴욕의 살인과 총격 발생 건수는 지난해 다소 감소했지만, 중범죄의 수는 22%나 늘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spot_img
coloradotimes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