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요일, 3월 27, 2023
Home 뉴스 콜로라도 뉴스 남부 콜로라도, 규모 4.3 지진 발생

남부 콜로라도, 규모 4.3 지진 발생

3월 9일(목) 밤 11시경 콜로라도 남부 트리니다드 서쪽 버로 캐년 지역에서 규모 4.3 지진이 발생했다. 콜로라도 지질조사국에 따르면 지진으로 인해 해당 지역의 주민은 흔들림을 느꼈지만, 별다른  피해는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3월 9일 밤 11시 6분 48초에 발생한 지진 발생지역(출처:USGS)

한 달 전 트리니다드 인근의 엘 모로(El Moro) 서쪽 부근에서 약 3.1 규모의 지진이 발생한 이후 가장 큰 규모의 지진이다. 

콜로라도에서는 2011년 트리니다드 남서쪽으로 약 15마일 떨어진 곳에 규모 5.3의 지진이 발생해 46개의 구조물이 손상되는 피해를 본 적이 있으며, 가장 큰 지진은 1882년 11월 7일에 포트콜린스 북쪽에서 발생한 추정 규모 6.6의 강진이 발생한 바 있다.

비영리 단체인 셰크아웃(ShakeOut)에 따르면 콜로라도는 캘리포니아, 네바다, 유타와 비교해 큰 지진 발생 가능성이 낮지만, 캔자스나 오클라호마보다는 높은 것으로 보고 있다.

전문가들은 콜로라도에서 1년에 50~70회의 소규모 지진이 발생하지만, 여러 잠재적 활성 단층이 있기 때문에 규모 6.5에서 7.5 정도의 큰 지진이 발생할 가능성은 잠재해 있다고 전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커피, 심장 리듬에 영향 없어”

커피를 마셨을 때 조기 심방 수축((PAC: premature atrial contractions)이 증가할 가능성은 거의 없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조기 심방 수축은...

美미시시피 한밤 토네이도 23명 사망…”시골마을 지도서 지워져”

골프공만한 우박에 "잔해 9㎞ 상공까지"…3개州 정전 피해 전문가 "초대형 폭풍인 슈퍼셀"…바이든 "가슴 찢어져, 모든 지원" 강력한 토네이도가 미국 동남부...

오로라 경찰국, 4월부터 자동 카메라로 과속 단속 실시

경찰 밴에서 속도위반 감지…교통 사망사고 줄이는 데 큰 효과 오로라 경찰국(APD)이 오는 4월부터 자동카메라로 과속 단속을 실시한다. 자동...

콜로라도 스프링스의 미래를 바꾸는 소중한 한표

시장, 시의원, TOPS 연장 등 4월 4일 선거에 동참하세요 콜로라도 스프링스의 유권자들은 오는 4월 4일 새로운 시장과 시의원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