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일, 2월 4, 2023
Home 뉴스 남부콜로라도 한인회, 노인회원들 초청 설날 떡국잔치 성료

남부콜로라도 한인회, 노인회원들 초청 설날 떡국잔치 성료

지난 17일(화) 콜로라도 남부 한인회(회장 엘리자벳 김)가 콜로라도 스프링스 노인회인 상록수회(회장 김영희) 회원들을 초대하여 콜로라도 스프링스 한인침례교회(3740 Airport Rd, Colorado Springs, CO 80910)에서 구정맞이 떡국잔치를 열었다.

특별히 덴버에서 케햅 클리닉 박수지 약학박사가 방문해 국립보건연구소(NIH)에서 진행하는 All of US 리서치 프로그램에 대해 소개하고 참여를 독려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 프로그램은 무료로 각 인종의 유전인자를 수집하여 코비드와 같은 유행질병이나 유전적인 질환을 미리 예방하는 목적을 갖고 있다. 특히 보통의 유전인자 검사보다 훨씬 다양한 많은 59개의 유전인자를 검사하여 잠재적인 질병에 대해 미리 알 수 있고, 검사를 통해서 한국인이라고 생각했던 유전자에 어느 민족의 피가 섞여있는지 퍼센테이지로 결과를 확인 할 수도 있다. 검사는 정해진 클리닉에 방문해 소변 또는 피검사를 하거나 우편으로 발송된 키트로 타액을 보내면 보통 한달 이내에 결과를 받아볼 수 있다. 박수지 박사는 “프로그램에 등록하면 신분에 관계없이 철저한 비밀보장이 되며, 무료로 개인의 질병과 유전인자를 확인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이니 많은 참여 바란다”고 당부하였다

김 엘리자벳 회장은 인사말에서 “한인회는 ‘큰 친목단체’ 이다. 여러 사람들이 모여 함께 돕고 나누는 것이 바로 한인회가 있는 이유다. 46년이 된 만큼 처음 이민 온 1세대들도 대부분 나이가 들어 은퇴를 했다. 앞으로 1세대들의 참여가 끝나게 되면 더이상 한인회가 존재하지 못할지도 모른다. 앞으로 한국 전통 명절이나 행사에 만나 참여하고 어울리는 자랑스러운 모습을 우리 2세에게 전달하는 것이 바로 우리의 목적이라고 생각한다. 어르신들이 적극적인 참여로 전통을 이어가는데 앞장서기를 바란다”며 “오는 21일(토)에는 스프링스 통합 한국학교에서 설날잔치를 한다. 2세들에게 한국의 전통을 알릴 수 있는 기회이니 이렇게 좋은 날 참여하셔서 한복도 입으시고, 학생들에게 세배도 받으시면서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또 “한인회 회원들은 각자의 본업이 있지만, 좋은 취지로 바쁜 시간을 쪼개 봉사를 하고 있다. 비판보다는 많은 분들이 관심을 가지고 격려를 해줘야 힘이 나는 법이다. 앞으로 4년 후에는 50년 반세기이다. 여태까지 한인회관이 없어 떠돌아다니며 행사를 해왔다. 부디 적극적인 참여로 앞으로 우리 2세들에게 물려줄 수 있도록 한인회관 설립에 동참하자”고 독려해 큰 박수를 받았다.

한인 침례교회 박광규 목사는 “한인침례교회에서는 교인들에 한해서 문화교실을 개최해 왔었는데 올해부터는 모든분들께 개방하려 한다. 오랫동안 구상했던 프로젝트였던만큼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전했다.

다음으로 이어진 재정보고에는 지난 12월에 이어서 남은 22년 회비를 최종적으로 발표, 남은 잔액을 한인회관 건립을 위한 자금으로 추진하도록 하겠다고 발표했다.
이어 이승우 보험/재정 전문인은 보험에 대한 설명회를 가졌다. 메디케어나 메디케이드를 비롯한 보험이 없거나 또는 보험을 가지고 있어도 감당할 수 없는 치료비 등의 금액을 절약할 수 있는 방향을 제시했다.

축복송을 부르는 최성한 침례교회 부목사(사진 이현진 기자)

점심 식전에는 한인 침례교회 최성한 부목사가 축복송를 부른 후 식전기도를 마치고 한인회 회원들이 정성스럽게 준비한 떡국으로 점심식사를 마쳤다. 또 떡국과 함께 시온 데이케어 김명숙 대표가 편육과 묵, 김치 등 정성스러운 한식을 준비해 어르신들에게 대접했다. 김 대표는 콜로라도 스프링스에 한인 어덜트 데이케어를 곧 오픈할 예정으로, 많은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식사 이후에는 최성한 부목사의 맛깔나는 트로트 공연으로 다들 일어나 춤을 추며 흥겨운 노래잔치가 이어졌다.

80여 명이 참석한 설날 떡국잔치는 다음 3.1절 행사를 기약하며 훈훈하게 마무리되었다.
다음으로 콜로라도 스프링스 영사업무는 2월 25일 토요일 오전 9시-오후 12까지이며, 3.1절 행사는 3월 1일 East Liberty 5555 N Union Blvd 80918에서 오후 1-3시에 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美잡지 맨스저널 ‘중년 근육 유지법’ 쓴 기자의 정체는 AI

AI 스타트업과 챗GPT 기술로 과거 기사 활용해 새 콘텐츠 생산 미국의 유명 출판사가 인공지능(AI)으로 작성한 기사를 잡지에 활용했다고 공개했다.

일자리 52만개 늘고 54년만에 최저 실업률…뜨거운 美 노동시장

고용지표, 시장전망 훨씬 초과…'연준이 금리 더 올릴라' 뉴욕증시 후퇴 미국의 노동시장이 새해 들어 더욱 뜨거워진 것으로 나타났다.

美, 이번엔 신용카드 연체료 인하 압박…高물가 고통 완화

TV·인터넷 조기 해지 수수료도 대상…출마선언 앞둔 바이든 직접 언급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가 신용카드 연체 수수료 등 과도한 소비자...

美연준, 기준금리 0.25%p 인상…속도 조절에도 당분간 긴축 유지

금리 4.50~4.75%로 상향, 2007년 이후 최고…한미 금리역전 1.25%p파월 "인플레 하향 확신에 증거 더 필요"…작년 전망 넘는 금리인상 가능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