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일, 12월 3, 2022
Home 뉴스 월드비전, 아동들의 목소리 담아 대통령직인수위에 전달

[기독교뉴스] 월드비전, 아동들의 목소리 담아 대통령직인수위에 전달

전국 초중고 학생 900여 명 대상 <아동이 말하는 아동이 살기 좋은 대한민국> 설문 결과 전달하였다. 아동 대표 2인이 지난 4일 제20대 대통령직인수위원회를 직접 방문하여 설문조사 결과를 전달했다.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회장 조명환)은 어린이날 100주년을 맞아 코리아리서치와 함께 전국 초중고 학생 900여 명을 대상으로 <아동이 말하는 아동이 살기 좋은 대한민국의 모습>을 주제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이번 설문조사를 통해 모아진 아동들의 목소리는 지난 4일 새로 출범하는 정부의 국정운영에 적극 반영될 수 있도록 제20대 대통령직 인수위원회에 전달됐다. 아동 대표 2인이 인수위원회 사무실을 직접 방문해, 사회복지문화분과 임인택 전문위원에게 설문조사 결과와 앞으로 정부가 아동의 목소리에 더 많이 귀 기울여 주길 기대하는 바램을 전했다.

월드비전은 지난 4월, 5개 권역 아동·청소년 904명(초등학교 4학년~고등학교 3학년)을 대상으로 대한민국에 대한 인식과 기대하는 방향에 대해 대면조사를 진행했다.

설문조사에 따르면 ‘우리나라는 아동이 살기 얼마나 좋은 나라인가요’라는 질문에 66.7%가 좋은 나라(7~10점에 해당)라고 답했다. 응답자 특성별 점수로는 ▲초등학생 평균 7.7점, ▲중학생 평균 6.9점, ▲고등학생은 평균 6.3점을 기록해 연령이 높아질수록 만족도는 낮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아동의 행복감’과 ‘살기 좋은 나라’에 대한 인식 비교 시, 응답 수준이 비례하는 경향을 보였다. 본인이 느끼는 주관적 행복감이 클수록 살기 좋은 나라라고 생각하며, 학교급이 낮을수록 두가지 항목에 대한 점수가 높게 나타났다.

‘살기 좋지 않은 나라라고 생각하는 이유’에 대한 질문에는 74.1%가 ‘경쟁 위주의 입시 및 교육제도로 인한 스트레스’를 꼽았다. 특히 고등학교 진학 후 ‘교육제도’에 대한 인식이 부정적 요인으로 급격하게 증가하는 경향을 보였다. 또한 아동들이 슬픔과 속상함을 느끼는 요소로 학업과 관련한 응답비율이 56.5%로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했다.

한편 ‘어른들에게 하고 싶은 말’에 대한 응답으로는 ‘학업 성적과 관련없이 인격체로 존중하고 대우해달라’는 내용이 연령에 관계없이 높게 나타났다. 특히 초등학생들이 23.2%로 가장 높았다. 또한 ‘대통령에게 하고 싶은 말’로 ‘경쟁 위주의 입시 및 교육제도를 개선하여 아동이 살기 좋은 나라를 만들어 달라’는 응답이 초중고 관계없이 가장 높게 나타났다.

정준모 목사
철학박사 및 선교학박사 Ph.D & D. Miss, 목사, 교수, 저술가 및 상담가, 말씀제일교회 담임 목사, 전 총신대 · 대신대 · 백석대 교수역임, CTS TV 대표이사 및 기독신문 발행인, 세계선교회 총재 역임.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102세 철학자 김형석 “자신의 인격 크기만큼 행복 느껴”

'100세 철학자의 행복론' 펴내…"고생했지만 사랑이 있는 고생이었기에 행복""연세대 퇴임 강의 때가 가장 행복했던 순간 중 하나""건강 비결, 무리하지 않고 꾸준히 일하는...

“한국, 김이박 왜 많지?” 멕시코 뜻밖의 관심

멕시코는 중남미 국가 중에서도 축구에 대한 열정만큼은 둘째가라면 서러울 법한 나라다. 현지인들을 직원으로 둔 한인 사업가들은 멕시코 대표팀 주요...

미국 직장인 연봉은 얼마?

미국 평균 연봉 56,300달러, 콜로라도 61,700달러 ADP 연구소가 미국 각주 직장인의 임금 상승률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전반적으로 미국의...

“블록체인으로 뭘 하겠다는건가”…노벨 경제학상 수상자의 질문

폴 크루그먼 교수 NYT 칼럼…"좋은 개념이지만 실제 효용성 의문" 세계적인 경제학자 폴 크루그먼 뉴욕시립대 교수가 가상화폐의 핵심기술인 블록체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