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일, 4월 23, 2024
Home뉴스국제 뉴스국제유가, 러시아 감산 예고에 80달러 육박…WTI 2.1%↑

국제유가, 러시아 감산 예고에 80달러 육박…WTI 2.1%↑

spot_img

러 “3월부터 하루 50만배럴 감산”…예상된 조치로 영향 제한적 관측도

국제 유가는 10일 러시아의 다음달 감산 예고의 여파로 상승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3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보다 배럴당 2.1%(1.66달러) 오른 79.72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런던 ICE선물거래소의 4월물 브렌트유도 배럴당 2.2%(1.89달러) 급등한 86.39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다우존스 마켓데이터에 따르면 이번 주 WTI는 8.6%, 브렌트유는 8.1% 각각 상승했다.

러시아가 자국산 석유제품에 대한 서방 국가들의 가격상한제에 맞서 3월부터 하루 50만 배럴씩 석유 생산을 줄인다고 발표한 것이 유가에 상방 압력을 가했다.

알렉산드르 노박 러시아 부총리는 이날 자국 뉴스통신사에 “가격상한제를 직·간접적으로 따르는 모든 이에게 석유를 판매하지 않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다만 러시아의 감산이 예상 가능한 조치라는 점에서 유가에 미치는 영향은 제한적일 것이라는 관측도 나온다.

CIBC 프라이빗웰스의 선임 에너지 트레이더인 레베카 배빈은 마켓워치에 “대부분의 애널리스트는 올해 러시아산 원유 생산이 하루 70만∼90만 배럴 줄어들 것으로 이미 예상하고 있다”면서 이보다 중국의 수요 회복이 유가에 중요한 요소가 될 것으로 내다봤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spot_img
coloradotimes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