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12월 2, 2022
Home 뉴스 미국 뉴스 美CDC, 노바백스 백신 성인 사용승인…4번째 코로나백신

美CDC, 노바백스 백신 성인 사용승인…4번째 코로나백신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19일 바이오기술 업체 노바백스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만 18세 이상 성인에게 접종해도 된다고 승인했다.

로셸 월렌스키 CDC 국장은 이날 자문기구 예방접종자문위원회(ACIP)의 권고를 수용해 이같이 조치했다.

이에 따라 미국에서는 화이자, 모더나, 얀센에 이어 노바백스의 백신까지 모두 4종류의 코로나19 백신을 일반인에게 접종할 수 있게 됐다.

노바백스의 코로나19 백신은 최근 미 식품의약국(FDA)의 긴급사용 승인을 받았는데 그 후속 조치로 예방접종자문위원회도 이를 성인에게 맞히라고 권고했다.

12명의 자문위원은 표결을 통해 만장일치로 이같이 결정했다고 뉴욕타임스는 전했다.

노바백스의 백신은 부스터샷(추가 접종)이 아닌 최초 접종 용도로 승인됐으며 3주 간격으로 2회 접종이 기본이다.

노바백스의 백신은 메신저 리보핵산(mRNA) 방식의 화이자·모더나 백신과 달리 코로나바이러스 표면 단백질로 만들어진 나노입자로 제조됐다. 이런 단백질 기반 백신은 이미 수십년간 이용돼온 전통적 백신 제조법이다.

CDC는 “몇 주 내로 시중에 유통될 노바백스의 코로나19 백신은 팬데믹(전염병의 세계적 대유행)에 중요한 도구이며, 더 익숙한 유형의 코로나19 백신 기술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노바백스의 제품이 미국에서 백신 접종률을 크게 끌어올리지는 못할 것으로 예상된다. 노바백스가 이날 CDC 자문위에 제출한 자료를 보면 6월 말까지 전 세계적으로 접종된 노바백스의 백신은 100만여 회 접종분에 그쳤다.

연합뉴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LA 코로나 감염 8월 이후 최고…실내 마스크 의무화 가능성

미국에서 가장 인구가 많은 카운티인 로스앤젤레스(LA) 카운티에서 겨울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하고 있다. ABC 방송은 2일 LA 카운티의 일평균...

[월드컵] ‘알라이얀의 기적’ 한국, 포르투갈 꺾고 12년 만의 16강

선제골 내준 뒤 김영권 동점골 이어 후반 추가시간 황희찬 결승골로 2-1 극적 역전승1승 1무 1패로 우루과이와 승점·골득실 차까지 같지만 다득점 앞서...

[월드컵] 우루과이 “2002년 한·일 월드컵 이후 이런 기분 처음”

20년 만에 조별리그서 좌절…매체·팬들, 아쉬움·실망감 역력 포르투갈과 한국에 밀려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문턱을 넘지 못한 우루과이는 침울한...

美 ‘동성커플 가구’ 100만 돌파…13년만에 100% 증가

美 전역 분포…워싱턴DC 동성커플 가구 비율 2.5%로 최고상원 이어 하원도 연말까지 동성결혼인정법안 가결할듯 미국에서 동성커플로 이뤄진 가구의 수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