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일, 5월 28, 2024
Home뉴스미국 뉴스美 '파워볼' 복권 당첨금, 2조원으로 불어나…역대 5위

美 ‘파워볼’ 복권 당첨금, 2조원으로 불어나…역대 5위

spot_img

임미나 특파원 = 미국의 양대 복권 중 하나인 파워볼 ‘잭폿’ 당첨금이 2조원 규모로 불어났다.

8일 파워볼 홈페이지에 따르면 전날 밤 추첨에서 당첨 번호 6개를 모두 맞힌 구매자가 나오지 않았다.

이에 따라 오는 9일 추첨으로 이월된 당첨금은 15억5천만달러(약 2조910억원)에 이른다. 이는 파워볼 역사상 세 번째로 큰 금액이며, 메가밀리언까지 합쳐 미국 복권 역사상 5위에 해당하는 금액이라고 CNN 등 미 언론은 전했다.

파워볼에서는 지난 7월 19일 캘리포니아주에서 판매된 복권이 10억8천만달러(1조4천569억원)의 잭폿을 터뜨린 이후 석 달 가까이 당첨자가 나오지 않고 있다.

파워볼 역사상 잭폿 당첨금이 연속으로 10억달러를 넘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파워볼의 6개 번호를 모두 맞혀 당첨될 확률은 2억9천220만분의 1에 불과하다.

총 당첨금은 29년에 걸쳐 연금 형태로 수령할 때 받는 금액이다. 현금 일시불을 선택하면 현재 당첨금 기준으로 세전 6억7천980만달러(약 9천171억원)를 받을 수 있다.

미국 복권 사상 최대 당첨금은 지난해 11월 파워볼 복권에서 나온 20억4천만달러(약 2조7천520억원)였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spot_img
coloradotimes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Most Popular